경기·일자리·지출·저축 악화일로..디플레이션 ‘임박(?)’
TOP STORY
국내경기와 일자리, 수입, 지출, 저축여력에 대한 전망이 계속 악화되고 있어 디플레이션이 임박했다는 분석이다. 자동차 등 소비자조사 업체 컨슈머인사이트(대표 김진국)는 올해 1월부터 지난 9...
현재범위
간단히
자세히
next prev
르노삼성, 2월 총 2만582대 판매..SM시리즈 실적 견인
2017-03-02[국산차]  
르노삼성차가 지난달 총 2만582대를 판매해 전년동기 대비 34.3%의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다. 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달 내수시장에서 전년 대비 87.8% 늘어난 8008대, 수출은 13.7% 늘어난 1만2574대로 총 2만582...
수입 상용차, 1월 433대 신규 등록..볼보트럭 1위 기록
2017-02-14[상용차]  
지난달 국내에 등록된 수입 상용차는 총 433대로 집계됐다. 14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지난 1월 수입 상용차 신규등록대수가 433대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볼보트럭(Volvo Trucks)이 184대로 가장 많았으...
수입차, 1월 총 1만6674대 등록..벤츠·BMW·포드 順
2017-02-06[수입차]  
지난달 수입차 신규등록대수는 1만6674대로 집게됐다. 6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2017년 1월 수입차 신규등록대수가 1만6674대로 집계, 작년 12월 대비 17.1% 감소, 전년 동기 대비 2.7% 증가한 수치...
현대차, 전 세계서 가장 많이 검색된 브랜드 3위..그럼 1위는?
2017-01-31
작년 가장 많은 지역에서 ‘구글링’된 자동차 브랜드는 토요타로 나타났다. 31일 영국 자동차 부품 판매 업체 퀵코(Quickco)에 따르면, 작년 구글을 통해 가장 많은 지역에서 검색된 자동차 메이커는 토요타로, 미국과 중국,...
자동차 부식..3년된 국산차는 11년된 수입차와 동등..‘심각’
2017-01-13
‘자동차의 피부암’으로 불리는 자동차 부식은 국산차가 수입차에 비해 평균 4배 정도 취약한 것으로 조사됐다. 컨슈머인사이트(대표 김진국)는 새차 구입후 1년 이상 경과한 자동차 소비자 4만2000명을 대상으로 자동차 부식에 대...
국산차 품질 문제점 수, 수입차의 2.5배..신뢰성 ‘추락’
2017-01-11
국산차를 새차로 구입한 후 4년 이상 지나 나타나는 비정상적인 문제점 수가 수입차의 2.5배 이상인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자동차전문 리서치회사 컨슈머인사이트가 실시한 2016년 자동차 기획조사에 따르면, 새 차 구입 후 4...
중고차 시장, 경차·중대형차는 하락..SUV는 가격 변동 미미
2016-12-29[중고차]  
SUV 차량은 연말 중고차 가격 하락에도 불구하고 시세변동이 가장 적은 반면, 중대형차는 매입시세가 크게 떨어지는 것으로 조사됐다. 일반적으로 연말은 전반적인 중고차 시세가 하락하는 시기다. 며칠만 지나면 연식이 바뀌어 내년시...
자율주행차가 사고 났다면..책임은 운전자일까?
2016-12-26
자율주행차 사고가 발생할 경우, 일반 운전자들은 자율주행차 운영자에 대한 책임이 높다고 답한 반면, 전문가들은 공동 책임이라고 답해 주목된다. 국토교통부는 26일 일반인을 비롯, 자율주행차 임시 운행허가를 받은 기관에서 근무나...
벤츠 vs. BMW..AS 서비스 만족도 살펴보니
2016-12-14[수입차]  
BMW가 벤츠 및 아우디 등 3대 수입차 브랜드 중 가장 넓은 서비스 네트워크를 갖춘 반면, 벤츠는 A/S 서비스 만족도 부문에서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국내에서 운영되고 있는 BMW의 서비스센터는 53...
수입차, 내년 4% 성장 전망..시장 견인할 동력은?
2016-12-13[수입차]  
내년 수입차 시장은 올해 대비 약 4%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13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2017년 수입차 시장을 올해 예상대수인 22만8000대 보다 약 4% 성장한 23만8000대로 전망했다고 밝혔다. 올 한해...
국산차, 모든 측면에서 수입차에 열세..그럼 회사 이미지는?
2016-12-09
국산차는 판매 서비스를 비롯해 제품 만족률이나 내구성, 정비서비스 등 거의 모든 면에서 수입차에 비해 열세를 보이는 것으로 조사됐다. 자동차 리서치 업체 컨슈머인사이트(대표 김진국)는 판매 서비스, 기능, 성능, 디자인 등 1...
11월 단 한 대도 못팔았던 폭스바겐..누적 판매 순위는 4위
2016-12-06[수입차]  
아우디와 폭스바겐 브랜드가 올해 브랜드별 누적판매량에서 각각 3위와 4위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돼 주목된다. 6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올해 11월 수입차는 1만9361대가 신규등록돼 전년 대비 15.8% 감소했다. 지난...
‘엎치락뒤치락’, SM6는 질주하고..쏘나타는 체면치레
2016-12-06[국산차]  
11월 국산차 판매 실적은 이변의 연속이었다. 지속적으로 강세를 보여 오던 전통적인 강자들이 맥을 못추는 모양새를 보였기 때문이다. 올 들어 경차시장 1위를 지켜오던 쉐보레 스파크는 기아의 공격적인 할인 공세에 힘입어 다시 1위...
자동차 안전도 평가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기록한 차는?
2016-12-06[국산차]  
K7과 말리부, SM6 등이 국토부가 평가한 ‘2016 올해의 안전한 차’에 선정됐다. 6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해 평가대상 차량은 총 14개 차종으로, 이 중 쉐보레 말리부와 르노삼성자동차 SM6는 92.1점, 기아자동차 ...
환경부, 닛산·BMW·포르쉐 인증 서류 오류 확인..판매 정지 예고
2016-11-29[수입차]  
닛산과 BMW, 포르쉐 브랜드에서 자동차 인증 서류 오류가 확인됐다. 위법 사실이 확인될 경우, 해당 차종은 인증취소, 판매정지와 함께 과징금이 부과된다. 29일 환경부는 지난 8월 폭스바겐 인증서류 위조를 적발한 이후 최근까...
prev next
◁◀       9   ▶▷

  • 스코다, 옥타비아 티저이미지
  • 포르쉐, 911 터보 카브리올레 스파이샷 (출처 아우토자이퉁)
  • 아우디, R8 RWD
  • 스코다, 2020년형 옥타비아
배너78
배너76
배너26
배너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