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최신기사
전체
상세검색
  • 검색대상
  • 검색범위
  • 검색기간
    ~
1 next
2018-11-14[칼럼]  
거의 모든 메이커들이 SUV를 앞다투어 개발하고 있으니, 이제는 가히 SUV의 전성시대가 틀림 없다. 특히 럭셔리 메이커들까지도 이 대열에 합류하고 있는 것이 그것을 말해준다. 그...
2018-10-31[칼럼]  
예술과 자동차의 관계는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이다. 그것은 예술이 인간의 아름다움에 대한 욕망의 표출 방법 중의 하나라는 사실과 아울러, 자동차 또한 속도와 힘에 대한 인간의 갈...
2018-10-24[칼럼]  [수입차]  
2020년형 모델로 아우디가 내놓은 전기자동차 e-tron은 미래의 자동차, 특히 전기동력 자동차의 디자인을 엿볼 수 있게 해준다. 그 세부적 디자인을 통해 어쩌면 미래의 ...
2018-10-19[칼럼]  
자동차의 여러 속성 중에서 최근에는 디자인 아이덴티티(design identity)가 메이커나 소비자 모두에게 큰 관심거리이다. 요즈음의 차들은 성능이나 연비 같은 기술적 ...
2017-05-01[칼럼]  [국산차]  
그랜저 6세대 모델의 하이브리드 차량이 나왔다. 물론 내,외장 디자인은 기존의 6세대 그랜저와 완전히 동일하다. 외장 디자인에서 눈에 띄는 것이라면 일반(?) 그랜저가 19...
2017-04-24[칼럼]  [국산차]  
뉴욕 모터쇼에서 며칠 전 제네시스 브랜드의 첫 SUV 콘셉트 카 GV80이 공개됐다. 작년 제네시스 뉴욕 콘셉트에 이어 현대자동차의 고급 브랜드의 모델 라인 확대의 두 번째 신호탄...
2017-04-21[칼럼]  [수입차]  
푸조의 2008은 승용차 모델 208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SUV이다. 푸조는 공간 활용성이 큰 콘셉트의 차량들에는 숫자 0 을 두 개를 넣어서 200X 등의 명명법을 쓰는데, 20...
2017-04-14[칼럼]  [수입차]  
볼보에서 S90 세단 모델의 차체를 바탕으로 개발한 SUV-사실 SUV라고 하기보다는 RV가 더 맞을 지도 모른다-가 나왔다. 차체의 상당수 부품들, 가령 후드와 앞 펜더, 앞 도...
2017-04-07[칼럼]  [수입차]  
BMW의 신형 M2는 2시리즈 모델의 M 쿠페를 감각적 해석으로 이어가면서 고성능 소형 승용차, 특히 일상적 실용성도 가진 쿠페의 형태를 보여준다. 보통 우리는 ‘쿠페(co...
2017-03-31[칼럼]  [국산차]  
쏘나타의 페이스 리프트 모델이 뉴 라이즈라는 이름으로 등장했다. 최근의 쏘나타 판매 하락에 따라 거의 풀 모델 체인지 수준의 변화를 단행한 모델로 등장했다는 이야기가 들려오는대로 ...
2017-03-24[칼럼]  [수입차]  
BMW의 신형 5시리즈가 7년만에 풀 모델 체인지 되어 새로 등장했다. 매번 신형차가 등장할 때마다 느끼는 거지만 시간은 참 빨리 간다. 국산 차들의 일반적인 변경 주기가 ...
2017-03-18[칼럼]  
차체 여러 부분의 명칭은 자동차 역사 130여 년 동안 진화하면서 발전되는 과정에서 생겨난 것들이 많다. 물론 최근의 자동차에서는 전자부품의 비중이 크게 늘어나면서 순수한 ...
2017-03-13[칼럼]  [수입차]  
혼다 어코드는 실용적이고 가격 대비 가치가 높은 차량으로 미국에서 토요타 캠리 등과 라이벌을 다투던 모델이었고, 물론 현재도 그러하다. 그러한 어코드는 차체 디자인에서 사실...
2017-03-03[칼럼]  [국산차]  
6년만에 완전 변경된 모닝이 등장했다. 매번 신형 모델이 나올 때마다 느끼는 것이지만, 정말 시간이 빨리 가는 것 같다. 물론 6년의 모델 변경 주기는 빠르다고 할 수는 없는 것이...
2017-02-24[칼럼]  
자동차 디자이너는 새로운 이미지를 탐구해 그것을 새로운 자동차로 표현해내는 일을 하는 사람들이다. 그리고 그런 이미지를 표현하는 방법은 대체로 그림이라는 형식을 통해 나타난...
1        

  • 푸조 e-2008
    푸조 e-2008
  • 더 뉴 E-클래스
    더 뉴 E-클래스

2020 오토디자인어워드
12. 10~13, KINTEX, 오토살롱위크
10. 21~23, COEX, 인터배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