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차·렌터카 렌터카/카셰어링
‘타다’ 못 타는 지경 만들어놓고 당근 던진 국토부..그 배경은?
TOP STORY
일명 '타다 금지법'으로 불리는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안을 둘러싸고 공방이 격화되고 있다. 국토교통부가 타다 측을 공개 비판하고 나서자, 벤처업계는 적극 반발하며 난타전이 벌어지는 양상이다. ...
현재범위
간단히
자세히
next prev
‘타다’ 못 타는 지경 만들어놓고 당근 던진 국토부..그 배경은?
2019-12-16[이슈/화제]  
일명 '타다 금지법'으로 불리는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안을 둘러싸고 공방이 격화되고 있다. 국토교통부가 타다 측을 공개 비판하고 나서자, 벤처업계는 적극 반발하며 난타전이 벌어지는 양상이다. 김상도 국토교통부 종합교통정책관은 ...
‘타다’는 결국 못 타나..공유경제도 결국은 물거품!
2019-12-11[이슈/화제]  
공유경제의 선두주자로 불리던 '타다'를 결국 소비자들이 이용하지 못하게 될 가능성이 커졌다.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서다. 11일 정부 및 업계에 따르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는 전체회의에서 일명 '타다 금지...
택시업계와 갈등 빚는 ‘타다’.. 박재욱 대표가 주장하는 포인트는?
2019-12-02[이슈/화제]  
택시업계와 갈등을 빚고 있는 신개념 운송서비스 '타다'의 첫 재판이 열린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8단독은 2일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재웅 쏘카 대표와 박재욱 브이씨앤씨(VCNC) 대표를 대상으로 첫 공판기일을 진행...
전동킥보드 라임, 부산지역 확대..공유 서비스 강화
2019-11-26[업계소식]  
마이크로 모빌리티 시장을 이끄는 라임코리아(Lime Korea)는 서울에 이어 부산에서도 공식적으로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6일 밝혔다. 라임은 부산 수영구와 연제구, 해운대구 등에서 전동킥보드 공유 서비스를 제공해 라스트마일 모...
[김필수 칼럼] 불법 영업에 휘말린 ‘타다’..공유경제의 방향성은?
2019-11-06[칼럼]  
요즘 가장 이슈화된 주제가 있다면 아마도 ‘타다’를 꼽는데 주저하지 않을 것이다. 지난 1년 여를 운행하면서 여러 우여곡절을 겪으면서도 우리 공유경제의 미래를 가늠할 수 있는 대표적인 사례가 된 만큼 가능성을 타진할 수 있는 기회가 ...
롯데렌터카, 한국서비스품질지수 8년 연속 1위 기록..비결은?
2019-10-31[업계소식]  
롯데렌터카는 2019 한국서비스품질지수(KS-SQI) 렌터카 부문에서 8년 연속 1위에 선정됐다고 31일 밝혔다. 한국서비스품질지수(KS-SQI)는 한국표준협회와 서울대학교 경영연구소가 공동으로 개발한 서비스품질 평가모델이다. ...
마카롱 EV, GS칼텍스 주유소에서 전기차 충전..‘주목’
2019-10-23[업계소식]  
GS칼텍스 주유소에서도 전기차를 충전한다. 마카롱택시 운영사인 KST모빌리티(대표 이행열)는 23일 GS칼텍스(대표 허세홍), 소프트베리(대표 박용희)와 ‘전기택시 충전을 위한 거점 충전소 사업’ 제휴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진행...
해외 여행객 타깃으로 한 쇼퍼 서비스 ‘무브’..차별점은?
2019-10-16[업계소식]  
해외 여행객 타깃으로 한 쇼퍼 서비스‘무브’..차별점은? 해외 여행객을 위한 모빌리티 플랫폼 회사 무브가 17일 대구에서 열리는‘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DIFA)’에 참가해 글로벌 모빌리티 서비스인 ‘스마트 쇼퍼서비스(S...
타다, 운영차량 1만대·드라이버 5만명으로 확대 계획..그 배경은?
2019-10-07[업계소식]  
작년 10월 서비스를 시작한 타다(대표 박재욱)은 1년만에 가입회원 125만명, 운행 차량대수 1400대, 운행 드라이버 9000명 기록을 돌파했다고 7일 밝혔다. 타다가 오는 2020년까지 운영 차량을 1만대로, 드라이버는 ...
롯데렌터카, 국가고객만족도 5년 연속 1위..6개 항목 ‘만족’
2019-10-02[업계소식]  
롯데렌터카가 2019년 ‘국가고객만족도 (NCSI) 조사’에서 렌터카 부문 1위에 선정, 5년 연속 1위 자리를 지켰다고 2일 밝혔다. NCSI(National Customer Satisfaction Index)는 한국생산성본부...
카셰어링도 이젠 ‘노(No) 디젤차’ 선언..그 배경은?
2019-10-01[이슈/화제]  
질소산화물 등 미세먼지를 불러일으키는 디젤차가 설 곳을 잃고 있다. 1일 쏘카가 운영하는 카셰어링 ‘타다’는 미세먼지 발생 최소화를 위해 ‘노(NO)디젤’ 정책을 선언하고, 향후 3년 이내에 ‘디젤 프리’를 목표로 친환경 이동...
‘내 차’ 있어도 장거리 갈 때 카셰어링 쓰는 이유는...
2019-09-11[업계소식]  
차가 있음에도 카셰어링을 이용하는 운전자가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자차 운행 대비 편리하기 때문이다. 11일 쏘카에 따르면, 지난 7월에서 8월까지 주말동안 쏘카를 이용한 운전자들은 평균 10시간 이상을 대여한 것으로 집계됐다...
24시간 체계 갖춘..전동 스쿠터 공유 업체 ‘빔’ 한국 시장 진출
2019-08-29[업계소식]  
싱가포르의 전동 스쿠터 공유 플랫폼이 한국에 진출한다. 아시아 최초의 전동 스쿠터 공유 플랫폼 기업 ‘빔(Beam)'은 29일 서울 위워크 종로타워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한국 시장 진출을 선언했다. 외국계 기업으로선 최초...
그린카, 휴가철 앞두고 쏘나타·셀토스 등 신차 1천대 투입
2019-07-24[업계소식]  
카셰어링 브랜드 그린카(대표 김상원)는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신차 1000대를 추가로 투입한다고 24일 밝혔다. 그린카는 이번에 신형 쏘나타 100대를 비롯 싼타페와 기아차 모닝을 도입하고, 소형 SUV 베뉴와 셀토스를 투입한다...
타다, 9개월만에 이용자 100만명 돌파..택시 갈등 속에도 ‘인기’
2019-07-24[업계소식]  
최근 택시업계와의 갈등이 불거졌지만, 타다의 인기는 꾸준했다. 24일 모빌리티플랫폼 ‘타다’를 운영중인 VCNC는 타다의 누적 이용자수가 100만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이는 서비스 론칭 후 불과 9개월만에 이뤄진 기록이다. ...
prev next
◁◀ 1         ▶▷

  • 레인지로버
  • BMW, 5시리즈
  • 볼보 S90 부분변경
  • DS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