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구글’, 삼성 제치고 스마트카 특허 최강자..현대차는?

‘구글’, 삼성 제치고 스마트카 특허 최강자..현대차는?Hyundai
2014-05-07 10:01 등록   6,678 읽음
[사진] 포드가 구글과 함께 개발 중인 Ford MyTouch


[데일리카 마히나 문 기자] 스마트폰(smart phone)은 이미 대중적인 컴퓨터로 떠올랐다. 이제 많은 사람들에게 스마트폰은 일상이다.

조만간 스마트카(smart car)도 스마트폰과 비슷하게 대중적인 제품이 될 전망이다. 스마트카란 최첨단 IT(Information Technology)를 결합한 자동차다. 때문에 스마트카 특허를 보유한 기업이 어느 곳인지 관심이 높다.

미국 특허청이 발표한 스마트카 관련 특허 보유 현황에 따르면, 스마트카 특허를 다수 출원한 곳은 구글과 삼성전자, LG전자, 소니, 블랙베리, 노키아, 애플 등이 주요 기업인 것으로 나타났다.


무인자동차 상용화를 추진 중인 구글은 지난해 말 기준 미국에서 310건의 스마트카 관련 특허를 보유했다. 스마트카 관련 업체 중 최다 특허 출원이다.

삼성전자와 LG전자도 미국 스마트카 특허 출원 건수가 많은 기업이었다. 스마트폰 ‘갤럭시’ 브랜드로 유명한 삼성전자는 자사의 스마트폰을 이용해 차량을 조작하거나 제어할 수 있는 기술 등을 특허로 출원했다. 미국 특허청에 등록된 특허건수는 총 234건이다. LG전자도 161건의 특허를 보유 중이다.

구글의 경쟁자인 애플은 상대적으로 스마트카 관련 특허가 적은 편이었다. 미국 특허청에 등록된 특허 건수는 총 35건이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애플 스마트카 플랫폼 카플레이(Apple CarPlay)를 신형 쏘나타에 탑재한다고 지난 4월 발표한 바 있다. 카플레이는 애플이 개발한 스마트폰과 차량 멀티미디어 시스템 간의 연동 서비스다. 애플 카플레이가 장착된 신형 쏘나타는 올해 말 미국에 우선 출시된다.

mahina.h.moon@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EV 트렌드 코리아’ 5월 개최..전기차·수소차 등 친환경차 전시
  • [시승기] ‘한국의 G바겐’으로 불려온..기아차 모하비
  • 스바루, 하이브리드차 공개 계획..E-복서 시스템 적용
  • 현대기아차가 공채 없애고 상시채용 시스템으로 전환한 이유는?
  • 할리데이비슨, 전기 모터사이클 출시 계획..전동화 전략 강화
  • 시트로엥, 2019년형 그랜드 C4 스페이스투어러 출시..가격은 4390만원
  • [구상 칼럼] 마초적 디자인의 자동차들..매력 포인트는?
  • 현대차는 불참하고 기아차는 참가하는..제네바모터쇼도 ‘시들시들’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