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안전/기술
목록

기사공유

다임러, 보쉬와 공동개발한 ‘무인 발렛 시스템’ 계획..내년 적용

다임러, 보쉬와 공동개발한 ‘무인 발렛 시스템’ 계획..내년 적용Mercedes-Benz
2017-07-28 10:20   읽음 6,642
[사진] 다임러&보쉬, 무인 발렛 시스템


[데일리카 전병호 기자] 보쉬와 다임러 그룹이 공동으로 구상해 기획한 '무인 발렛 파킹 시스템(Automated Valet Parking)'을 공개해 주목된다.

[사진] 다임러&보쉬, 무인 발렛 시스템


무인 발렛 파킹 혹은 자율 주차로 불리는 시스템은 사람이 아닌 차량과 주차장이 대신 주차를 해주는 방식이다. 다임러와 보쉬는 해당 시스템을 독일 슈트가르트에 있는 메르세데스-벤츠 박물관에서 2018년부터 시범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사진] 다임러&보쉬, 무인 발렛 시스템


자율주행 발렛 파킹은 메르세데스가 제작한 전용 차량과 보쉬가 개발한 레이저 센서를 통해 이뤄진다. 보쉬에 따르면 자율 발렛파킹은 사람이 주차한 것보다 20% 많은 차량을 주차할 수 있다고 한다.

[사진] 다임러&보쉬, 무인 발렛 시스템


내년 해당 시스템 시연시 메르세데스-벤츠 박물관에 방문하는 방문객들은 스마트폰 앱을 통해 차량을 예약할 수 있다. 스마트폰 앱은 차량을 주차하거나 출차할 때도 사용된다.


[사진] 다임러&보쉬, 무인 발렛 시스템


다임러와 보쉬는 자율주행 발렛파킹 기술이 보다 효율적인 공간 활용을 할 수 있으며 더욱 안전하기 때문에 미래형 주차장으로 알맞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진] 다임러&보쉬, 무인 발렛 시스템


한편 메르세데스와 보쉬는 2011년부터 전자 파츠 개발 등으로 긴밀한 관계를 유지해왔으며, 2020년 초 자율주행 택시 상용화를 목표로 공동 연구중이다.

13012king@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테슬라, 보급형 전기차 ‘모델3’ 출시..가격은 5239만~7239만원
  • [시승기] 선입견을 깬, 운전의 즐거움 더하는 전기차..재규어 I-페이스
  • 스마트다이렉트카, 신차장기렌트카·자동차리스 가격 비교..무보증 프로모션 실시
  • 포르쉐, 신형 파나메라 9월 공개 계획..하이브리드 적용(?)
  • 혼다, 영국·터키 등 유럽 이어 남미서도 생산 감축..그 이유는?
  • 현대모비스, 중거리 레이더·카메라 센서 개발..상용차에 적용 계획
  • 링컨, 7인승 SUV 에비에이터 출시 계획..BMW X5와 경쟁
  • 벤츠, 1조원대 과징금 처분 위기..배출가스 조작 혐의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78 배너
79 배너
24 배너
88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