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 카테고리별 브랜드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전체 카테고리 보기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업계소식
BMW BMW 드라이빙센터, 누적 방문객 50만명 돌파..트랙 확장 계획
등록 2017-08-22 10:15
607       
[사진] BMW 드라이빙 센터


BMW 드라이빙 센터가 3년만에 누적 방문객 50만명을 돌파했다.

BMW코리아는 인천 영종도에 위치한 BMW 드라이빙센터가 지난 2014년 8월 개장 후 3주년만에 누적 방문객 50만명을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BMW 드라이빙 센터는 한국과 더불어 독일 마이자크(Maisach), 미국 사우스 캐롤라이나 주의 스파르탄버그(Spartanburg) 총 세 곳에 위치해 있다. 특히 국내의 드라이빙 센터는 BMW내 세계최초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주행트랙과 브랜드 체험을 위한 전시장이 결합된 복합문화공간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사진] BMW 드라이빙 센터


운영 기간 900여일간 총 50만명 이상의 방문객이 BMW 드라이빙 센터에 내방했으며, 7만634명이 드라이빙 체험을 즐겼다는 게 BMW 측의 설명이다. 특히 방문객 만족도는 85% 이상이었으며, 드라이빙 체험 만족도는 95%에 달했다.

어린이 과학 창의교육 프로그램인 ‘주니어캠퍼스’는 소외계층 어린이 3663명을 포함해 총 2만9820명의 어린이들이 참여했으며, 교통 안전 교육프로그램인 키즈 드라이빙 스쿨에는 총 1만4649명의 미취학 아동이 참가했다.

김효준 BMW코리아 사장은 “BMW 드라이빙 센터가 대한민국 자동차 문화를 바꾸는 데 앞장서고 있다”며 “앞으로 BMW 고객은 물론 자동차를 사랑하는 모든 고객을 위해 더욱 즐거운 경험과 추억을 드릴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 BMW 드라이빙 센터 (갤러리)


한편, BMW는 향후 드라이빙 센터의 온로드 및 오프로드 트랙을 확장하고 신규 드라이빙 프로그램을 도입할 예정이다.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현대차 노조 지도부 공백 상태..그러나 생산 차질이 전혀 없는 이유
  • [김필수 칼럼] 중국 시장서 위기 몰리는 현대기아차..정부 대책은?
  • 서울시, 추석 연휴기간 시내버스 연장운행 안한다..그 이유는?
  • 현대차 35위·기아차 69위..글로벌 브랜드 가치는 얼마?
  • 포드⋅GM⋅FCA, 단종된 SUV 재출시 계획..‘올드 보이의 귀환’
  • 피츠제럴드 전무..“제네시스 엔트리 모델 출시 계획 없다!”
  • [TV 데일리카] 제네시스, G70 출시..럭셔리 중형세단 시장에 도전장
  • 뱅글 前 BMW 디자인 총괄, 자동차 디자이너들에 ‘쓴소리’..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