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기사공유

국산차 업계, 포항 지진 피해차량 수리비 50% 할인..‘복구’ 박차

국산차 업계, 포항 지진 피해차량 수리비 50% 할인..‘복구’ 박차Chevrolet
등록 2017-11-17 10:47   읽음 3,196
[사진] 2018년형 말리부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15일 경북 포항지역에서 발생한 진도 5.4 규모의 지진 피해에 대해 자동차 업체들이 특별 정비 서비스를 제공한다.

17일 국산차 업계에 따르면 한국지엠과 쌍용차는 지진 피해를 입은 차량들에 대한 무상점검 및 수리비 할인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한국지엠은 전국 427개 쉐보레 정비 네트워크에 입고된 지진 피해 차량에 대해 수리비 총액의 50%를 감면해준다.


특히, 지진 피해가 집중된 포항 지역은 특별 무상점검 캠페인 등을 통해 고객 불편을 경함할 계획이다. 한국지엠의 무상점검 캠페인은 포항 서비스센터 등 5개 지역 네트워크에서 진행되며, 부동액 교환 10% 할인 및 기념품 증정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사진] 쌍용차, G4 렉스턴 유라시아 에디션


쌍용자동차는 포항 지역에 지진피해 차량 서비스 전담을 위한 합동 서비스팀을 편성하고 전담 작업장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총 수리비의 30%를 할인하고, 긴급출동서비스 및 피해차량 무상점검서비스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포항지역은 이번 지진 피해로 인해 약 72억원 규모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르노 클리오에 대한 편견..파워는 ‘마력’으로 평가한다고?
  • 푸조, 208·2008에 EAT6 6단 자동변속기 적용 계획..“굿바이 MCP”
  • 현대기아차, 중국 지역 임원인사 단행..시장 경쟁력 강화
  • 시트로엥, 2020년 칵투스 전기차 출시 계획..레벨2 반자율주행 탑재
  • 폭스바겐, 사실상 ‘탈 디젤’ 선언..전기차에만 38조 배팅
  • 폭스바겐, 포드와의 합병 가능성 부인..“협력은 계속 될 것”
  • 현대기아차, ‘보다폰’과 협력 발표..유럽서 커넥티드카 서비스 개시
  • 한국자동차공학회, 이종화 아주대 교수 신임 회장으로 선출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