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새차소개
Kia 기아차가 13일 출시할 신형 레이..확 바뀐 디자인 ‘눈길’
2017-12-06 10:13
[포토기사]   1,078       
[사진] 신형 레이 렌더링


기아차가 올해의 마지막 신차로 외관을 변경하고 상품성을 강화한 레이를 선보인다.

기아자동차는 2011년 출시 이후 처음으로 디자인을 변경한 레이 상품성 개선모델의 렌더링을 6일 공개했다.

신차급으로 디자인을 변경한 레이는 기존의 정체성을 유지하면서 모던하게 바뀐 외현, 와이드 허니콤 패턴을 적용한 디자인이 눈길을 모은다.

전면부는 라디에이터 그릴과 헤드램프 디자인이 변경된다. 기존 모델의 중앙에 있던 라디에이터 그릴을 헤드램프와 같은 높이로 올리고 차체 색상과 동일한 컬러로 변경했다.

그릴은 엠블럼을 중심으로 허니콤 패턴의 음각 조형을 배치했으며, 기존에 그릴이 있던 자리는 가로로 넓은 직사각 형태의 그릴을 상단과 하단에 분리 배치했다. 새로운 헤드램프는 주간주행등을 적용해 전폭이 넓어보이는 효과를 노렸다.

[사진] 신형 레이 렌더링


후면부는 새로운 디자인을 도입하면서도 전면부의 디자인 요소들을 동일하게 활용해 앞모습과 뒷모습의 일체감을 부여했다.

새로운 리어램프는 기존의 세로형에서 C자 형태의 가로형으로 바뀌고, 테일게이트 가니쉬와 연결돼 하나의 긴 바 형태로 후면부의 안정감을 가져왔다.

기아차 관계자는 “레이는 더 모던하고 깔끔해진 디자인 요소들을 더해 출시될 예정”이라며 “경차 구매를 고려하는 고객들의 선택 폭을 넓힐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신형 레이는 이달 13일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맥라렌, 역사상 가장 빠른 ‘세나’ 공개..두 번째 울티메이트 시리즈 ‘주목’
  • 현대차 싼타페 후속, 올림픽대로서 시험주행 포착..더 커진 차체 ‘눈길’
  • 한상윤 BMW 말레이시아 법인장..BMW그룹코리아 사장 내정
  • 우라칸 개조해 만든 ‘데토마소 판테라’..전설적인 수퍼카의 ‘귀환’
  • G70 나오자 스팅어 판매 주춤..그 원인 분석해보니...
  • 폴스타, 2020년까지 4개 모델 출시 계획..전기차 시장 본격 ‘공략’
  • [김필수 칼럼] 현대차가 수소 연료전지차 개발했지만..보급 대책은?
  • 삼성전자, 충전 속도 5배 높일 수 있는 배터리 소재 개발..‘주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