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이슈/화제
목록

기사공유

스팅어 vs. G70, ‘2018 올해의 차’ 막판 경쟁..10개 후보는?

스팅어 vs. G70, ‘2018 올해의 차’ 막판 경쟁..10개 후보는?Kia
등록 2017-12-06 11:23   읽음 2,519
[사진] 스팅어 (Stinger)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기아차 스팅어냐, 아니면 제네시스 G70이냐. 올해의 차 후보가 최종 선정됐다.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회장 조창현)는 올해 국내에서 출시된 신차 중 최고의 차를 뽑는 ‘2018 올해의 차’ 최종 후보 10대를 확정했다고 6일 발표했다.

협회 소속 자동차 전문기자 25명은 지난달부터 ‘올해의 차’ 후보 선정 작업을 진행해왔다. 대상 차종은 올해 국내에 출시된 신차 60여 대다.

[사진] 제네시스 G70


기자 25명이 각자 10대씩의 ‘올해의 차’ 후보를 추려 투표를 한 뒤 다득표 순으로 최종 후보 10대를 가리는 방식이었다.

그 결과 ‘2018 올해의 차’ 최종 후보는 스팅어, 스토닉(기아자동차), 뉴 XC60(볼보자동차), G4 렉스턴(쌍용자동차), G70(제네시스), 뉴 캠리(토요타자동차), 뉴 파나메라(포르쉐), 뉴 3008(푸조), 코나(현대자동차), 뉴 5시리즈(BMW) 등이다. 후보에 오른 차량은 국내산 5대, 독일산 2대, 스웨덴산 1대, 일본산 1대, 프랑스산 1대 등이다.

올해의 차와 함께 진행하는 각 부문별 최고의 차는 ‘올해의 퍼포먼스’에 스팅어(기아자동차), LC500/500h(렉서스), R8(아우디)이 최종 후보에 올랐다.

[사진] 쌍용차, G4 렉스턴 유라시아 에디션


‘올해의 디자인’에는 스팅어(기아자동차), LC500/500h(렉서스), 레인지로버 벨라(랜드로버)가 후보에 이름을 올렸고, ‘올해의 친환경차’에는 볼트 EV(쉐보레), 프리우스 프라임(토요타자동차), 아이오닉 PHEV(현대자동차)가 각각 뽑혔다.

또 ‘올해의 SUV’에는 치열한 접전 끝에 뉴 XC60(볼보자동차), G4렉스턴(쌍용자동차), 코나(현대자동차)가 최종 후보로 뽑혀 결선을 치르게 됐다.

한편, 협회는 오는 19일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헤이리에서 올해의 차 후보를 대상으로 실차 테스트를 실시한 후 최종 평가를 진행한다.


[사진] 렉서스 LC


ysha@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푸조, 송파 전시장 오픈..3개 전시장 추가 개소 예고
  • 르노삼성, 프렌치 시네마 투어 의전 차량으로 SM6 지원..‘눈길’
  • [김필수 칼럼] 전형적인 후진국형 교통 시스템..개선 방안은?
  • 인기 옵션 장착하면.. 중고차 매매 ′해결완방(?)′
  • 자동차업계, 단체로 ‘힘들어 죽겠다’ 하소연..속 사정은?
  • 카를로스 곤 르노-닛산 회장이 日 검찰에게 체포된 이유는?
  • 기아차, 한국시리즈 MVP 한동민 선수에 스팅어 수여.. ‘통큰 선물’
  • 볼보트럭코리아, 도로교통공단과 업무협약 체결..사회공헌 강화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