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업계소식
목록

기사공유

현대모비스, 디자인 모델 워크숍 구축..‘디자인 경영’ 시동

현대모비스, 디자인 모델 워크숍 구축..‘디자인 경영’ 시동Hyundai Mobis
등록 2018-04-13 15:13   읽음 733
[사진] 현대모비스 디자인실


[데일리카 김송이 기자] 현대모비스가 ‘디자인 경영’을 시작한다. 부품업체가 연구시설을 마련한 것은 국내로선 최초다.

13일 현대모비스에 따르면, 현대모비스는 30억원을 투자, 경기도 용인 기술연구소에 430㎡ 크기의 대규모 디자인 모델 워크숍을 구축했다. 이곳은 실차 크기의 완성차를 점토로 만들 수 있는 클레이(Clay) 모델 가공기, 분말형 3D 프린터 등 다양한 첨단 디자인 설비를 갖췄다.

현대모비스가 디자인 모델 워크숍을 구축한 건 자동차부품이 완성차 디자인과 조화롭게 어울리는지를 분석, 디자인 품질을 향상시키기 위해서다.


이를 위해 현대모비스는 출시될 신차를 차종별 모형으로 제작, 각 차종에 어울리는 최적의 부품디자인 프로세스를 확립해 나아갈 방침이다. 부품디자인 초기 단계에 완성차 모형을 확보하는 것은 물론, 샘플 제작·수정을 한 곳에서 진행할 수 있어 디자인 과정이 한층 수월해질 전망이다.

현대모비스는 디자인 모델 워크숍을 적극 활용, 고객사의 요구에도 신속·정확하게 대응할 수 있게 됐다. 3D 프린터를 이용하면 샘플제작 기간이 대폭 줄어 개발기간과 비용도 절약할 수 있기 때문이다. 현대모비스는 360도 회전이 가능한 3D 스캐너를 활용해 샘플을 촬영하고, 축적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정밀함도 높일 방침이다.

강한태 현대모비스 디자인실장은 “제품 성능과 품질경쟁력을 더해 감성영역인 디자인 부문의 경쟁력도 갖추게 됐다”며 “글로벌 부품업체들과의 경쟁에서 우위를 차지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sy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아우디폭스바겐, 인재양성·교육인프라 구축에 100억 투자..‘눈길’
  •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전기차 시장..이젠 전기차 시대!
  • [시승기] 최고급차의 여건을 두루 갖춘 ‘팔방미인’..기아차 THE K9
  • [시승기] 주유비 걱정없는 전기차..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 데일리카 선정, 올해의 자동차 10대 뉴스..최대의 관심사는?
  • 폭스바겐코리아, 겨울철 정비 서비스 실시.. 부품 15~20%할인
  •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이보크 480만원 가격 인하..그 이유는?
  • 쌍용차, ‘죽음의 레이스’ 다카르랠리에 렉스턴 출격..전망은?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