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쌍용차 코란도 C 후속 ‘C300’, 수도권 일대서 포착..출시 시기는?

쌍용차 코란도 C 후속 ‘C300’, 수도권 일대서 포착..출시 시기는?Ssangyong
2018-04-23 09:57   읽음 34,480
[사진] 코란도 C 주행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쌍용차의 시험주행차량이 수도권 외곽지역에서 포착됐다. 차체의 크기와 출시 시기를 감안할 때, 이는 코란도 C 후속모델일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분석된다.

23일 데일리카는 쌍용차 코란도 C 후속모델의 시험주행차량이 경기도 안성 일대에서 시험주행을 실시하고 있는 모습을 입수했다.

[사진] 코란도 C 후속모델 시험주행차 (제공: 데일리카 독자 조정택 님)


차체의 외관은 위장막에 가려져 구체적인 모습을 확인할 수 없지만, 간접적으로 드러나는 헤드램프의 형상과 루프 라인은 쌍용차가 제네바에서 공개한 콘셉트카 'SIV-2’와 유사한 형태를 지닌다는 평가다.

번호판은 쌍용차 본사가 소재한 경기도 평택시에서 발부된 것으로 확인됐으며, 시험주행 차량은 체어맨 W의 휠을 장착한 모습인 점도 이 차가 쌍용차가 보유한 시험주행차량일 것이라는 가능성을 더한다.

[사진] 코란도 C 후속모델 시험주행차 (제공: 데일리카 독자 조정택 님)


프로젝트명 ‘C300'으로 알려진 코란도 C 후속모델은 내년 중 국내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구체적인 사양은 공개된 바 없으나, 쌍용차가 새로운 가솔린 터보 엔진을 개발하고 있다는 점을 미뤄볼 때, 기존의 2.2리터 디젤엔진 및 1.5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이 추가될 가능성도 높다는 분석이다.


쌍용차가 내년 중 선보일 전기차도 코란도 C를 기반으로 할 가능성이 높다. 전기차 모델은 내년 중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기 때문. 송승기 쌍용차 생산본부장은 지난 해 국내 언론과의 간담회를 통해 “최고속도 150km, 주행거리 300km급 이상의 전기차를 개발하고 있으며, SUV의 형태를 갖출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사진] 2016 제네바모터쇼 SIV-2 콘셉트카


이 밖에도 롱바디 모델 등 파생형 라인업을 갖출 가능성도 높다. 쌍용차는 티볼리, 코란도, 렉스턴으로 이어지는 패밀리 라인업을 구축한데다, 한 차종을 이용한 다양한 파생형 모델을 선보이기 있기 때문.

한편, 쌍용차 측은 해당 차량에 대해 “코란도 C 후속모델과 전기차는 내년 중 국내 시장에 출시될 계획”이라면서도 “아직까지 구체적으로 확인해줄 수 있는 정보는 없다”고 말했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한국타이어, 獨 아우토빌트 평가서 최우수 등급 획득..경쟁력 입증
  • 링컨, MKC를 대체하는 콤팩트 SUV ‘콜세어’..공개된 가격은?
  • 토요타, 중형 SUV ‘RAV4’ 출시’..가격은 3540만~4580만원
  • 지프 ‘레니게이드’, 환경부 인증 취소..배출가스 기준치 8배 ‘초과’
  • 현대트랜시스, 리비안과 1조원대 계약 체결..2020년 부터 시트 공급
  • 30대는 BMW 3시리즈 ·40대는 벤츠 E클래스에 관심..왜?
  • 닛산, 신형 맥시마 환경부 인증 통과..출시 준비 착수
  • 실용성과 공간의 활용성을 넘어선..고성능 왜건 TOP 10 살펴보니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