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폭스바겐, 4월 글로벌 판매 52만대 기록..SUV 인기

폭스바겐, 4월 글로벌 판매 52만대 기록..SUV 인기 Volkswagen
등록 2018-05-11 13:52   읽음 2,302
[사진] 폭스바겐, 티구안 올스페이스


[데일리카 김송이 기자] 폭스바겐이 지난달에도 글로벌 시장에서 11% 증가한 판매량을 기록하며 성장을 이어갔다.

11일 폭스바겐 브랜드에 따르면, 폭스바겐은 지난 4월 한 달간 글로벌 시장에서 총 52만대를 판매하며 전년 대비 11%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다.

독일의 경우, 티구안 올스페이스, 티록 등 SUV 판매가 확대됨에 따라 전년 같은 기간 대비 15%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다. 유럽 시장 판매량은 전년 대비 13% 늘어난 총 15만8000대로 나타났다.


북미 시장에서 전년 동월 대비 비슷한 수준인 4만 6200대를 인도했다. 미국 시장에서는 라인업을 확대한 SUV 모델들이 호조를 보이면서 4.5%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사진] 폭스바겐, ′티록(T-ROC)′


폭스바겐은 남미 시장에서 총 4만2100대를 판매했는데, 이는 전년과 비교하면 32.2% 증가한 실적이다. 중국의 경우, 폭스바겐은 전년 대비 9.5% 증가한 24만7400대를 판매, 이는 역대 4월 판매량 중에서는 최고 실적이다.

위르겐 스탁만(Jürgen Stackmann) 폭스바겐 브랜드 세일즈 부문 총괄 책임자는 “폭스바겐은 올해 누적 판매량이 200만대를 돌파하면서 브랜드에 대한 높아진 선호도를 확인하고 있다”며 “특히, 독일과 미국 및 남미 시장에서 괄목할만한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고 출시 후 14만대를 판매한 폴로 등 신모델들도 전세계 시장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폭스바겐은 지난 1월부터 4월까지 글로벌 시장에서 누적 204만5000대를 판매했다.

sy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벤츠가 신형 CLA 쿠페를 모터쇼가 아닌 CES에서 공개한 이유는?
  • 현대차, 싼타페 체험 마케팅으로 ‘승부수’..SUV 시장 공략 ‘눈길’
  • 최종식 쌍용차 사장, “인건비 토요타·폭스바겐 비해 3~4% 높아..대책 절실”
  • 혼다, 최첨단 안전사양 적용한 어코드 터보 출시..가격은 3690만원
  • 딱 17년 만에 돌아온 ‘전설’..토요타 수프라가 주목받는 이유
  • 한국타이어,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 S1 에보3 공개..특징은?
  • 마세라티, 스포츠 세단 ‘기블리’ 라운지 운영,,고객 마케팅 강화
  • BMW, 스스로 달리는 자율주행 바이크 공개..R1200GS ‘주목’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