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볼보, “中 생산차량..유럽보다 품질 높다”..그 이유는?

볼보, “中 생산차량..유럽보다 품질 높다”..그 이유는?Volvo
2018-05-15 09:18 등록   4,829 읽음
[사진] 볼보, SUV 라인업(더 뉴 XC60, 올 뉴 XC90, 더 뉴 XC40)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중국에서 생산된 볼보의 품질은 유럽 생산분을 뛰어넘는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로빈 페이지(Robin Page) 볼보 디자인 수석 부사장은 14일(현지 시각) 호주 자동차 전문 매체 고오토와의 인터뷰를 통해 중국에서 생산된 볼보의 만듦새가 유럽 생산 차종 대비 뛰어나다고 전했다.

페이지 부사장은 “누구나 품질에 대해 걱정하겠지만, 중국 공장의 품질은 실제로 유럽보다 우수하다”며 “개선 과정에 따름이 아닌, 첫 생산에서도 유럽보다 뛰어난 성과를 보였다”고 말했다.

[사진] 볼보, 2018년형 V60


이는 유럽과는 다른 생산 여건에 따른 차이라는 게 그의 설명이다. 볼보의 중국 공장은 수작업 비중이 높고 품질 기준이 유럽보다 더 까다롭다는 것. 유럽의 경우 반대로 자동화의 비중이 더 높다는 것도 그의 설명이다.

그러나 유럽 생산분의 품질과 중국 생산분의 품질의 차이가 크다는 건 아니라는 입장이다. 그는 “큰 차이는 아니지만 미세한 데이터 상으로 비교한다면 중국의 생산 품질은 뛰어난 수준”이라고 덧붙였다.

자동차 업계의 한 관계자는 “볼보를 인수한 지리자동차를 포함, 중국의 자동차 공장들은 가장 최신화된 생산설비를 보유한 곳들에 속한다”며 “과거 싸고 조악한 자동차를 만들었던 과거와 달리, 합자회사를 통해 취득한 제조 노하우가 그 결과로 점차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 볼보 컨셉 쿠페


한편, 볼보에서 독립된 고성능 친환경차 브랜드 폴스타(Polestar) 1이 중국에서 전량 생산될 예정인 가운데, 폴스타 측은 당초 목표로 잡은 연간 500대 규모의 생산을 늘이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마세라티, 부산 해운대 전시장 확장 이전..네트워크 강화
  • 야마하뮤직, 어쿠스틱 드럼 신제품 출시..명쾌한 울림 선사
  • 코오롱 모빌리티, 청주점 오픈..수입차 정비서비스 네트워크 확대
  • 현대차, 이름 빼고 다 바꾼 신형 쏘나타 출시..가격은 2346만~3289만원
  • 생산 취소됐던 레인지로버 SV 쿠페..英 코치빌더 통해 ‘부활’
  • 포르쉐 911 카레라 카브리올레에 적용된..경량 루프 기술의 특징은?
  • 빠르게 커지는 인도 공유경제 시장..업계 1위 ‘올라’는 어떤 곳?
  • 아디다스, ‘울트라부스트’ 러닝화 한정판 출시..‘왕좌의 게임’과 협업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