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2018 오토디자인어워드] 일반부문 입선 최진안 씨..고래에서 착안한 알파로메오

[2018 오토디자인어워드] 일반부문 입선 최진안 씨..고래에서 착안한 알파로메오Auto Design Award
등록 2018-06-08 01:02   읽음 1,882
[사진] 2018 오토디자인어워드 일반부문 입선 수상 작품(최진안, Jinan Choi)


[데일리카 김송이 기자] 자동차 디자이너의 등용문으로 평가받고 있는 ‘2018 오토디자인어워드(Auto Design Award)’ 결과, 일반 부문 입선에는 최진안 씨(25. 홍익대학교)가 선정됐다.

최 씨가 이번 오토디자인어워드에 출품한 작품은 ‘Balena Volante GT'로, 그는 고래와 비행접시에서 영감을 얻은 알파로메오의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차량의 뒷부분은 고래의 형태에서 착안됐으며, 기존의 항공기들이 사용하는 터보 펜 터빈 엔진을 조사, 차량의 캐빈 뒷부분의 장착되는 파츠로 이를 디자인했다. 파츠는 열고 닫으며 빠르게 열을 식히는 역할을 하는데, 이 또한 고래의 등에 붙은 조개나 따개비류의 형태에서 영감을 얻었다는 설명이다.


최 씨는 해당 작품에 대해 “심해를 통해 세상을 자유롭게 오가는 초장거리 생물의 형태가 느껴지게끔 하는 것이 목표였다”며 “망망대해를 누비고 다니는 고래처럼 초장거리의 여행로를 지속적으로 여행하는 그란투리스모 차량의 형태를 제안한다”고 설명했다.

오토디자인어워드 심사위원단은 “알파로메오와의 이미지 연계성이 탁월하다”, “파츠에 대한 디테일한 표현력이 뛰어나다”고 평가했다.

sy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현대차, 싼타페 체험 마케팅으로 ‘승부수’..SUV 시장 공략 ‘눈길’
  • 볼보, 만족도 높인 고객 서비스로 차별화..브랜드 로열티 강화
  • 람보르기니, ‘2019년형 우라칸 EVO’ 공개..페라리 488과 시장 경쟁
  • 베트남항공, 프랑크푸르트·런던·멜버른·시드니·방콕 항공권 가격 ‘인하’
  • 포드, 차세대 ‘익스플로러’ 공개 계획..후륜 파워트레인 적용
  • 닛산, 자율주행 전기 스포츠 세단 ‘IMs 콘셉트’ 공개..주요 특징은?
  • 폭스바겐, 美서 2022년 부터 전기차 생산..총 8천억원 투자
  • 비어만 현대기아차 사장이 언급한 ‘서프라이즈’..네 가지 추측은...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