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업계소식
목록

기사공유

“승차감 보다는 하차감”..배우 정해인이 바라본 XC40의 포인트는?

“승차감 보다는 하차감”..배우 정해인이 바라본 XC40의 포인트는?Volvo
2018-06-26 15:58   읽음 5,122
[사진] 배우 정해인


[데일리카 김송이 기자] “볼보 XC40은 하차감을 중요시하는 고객을 만족시켜줄 수 있는 모델이라고 생각합니다.”

배우 정해인은 26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XC40 론칭행사에서 이 같이 말했다. 정해인은 볼보 홍보대사로 선정돼 향후 1년 간 볼보 주요 신차와 국내 광고 모델로 활동하게 된다.

정해인이 강조한 ‘하차감’은 차에서 내릴 때 타인의 시선을 통해 느끼는 만족을 의미한다. 최근 ‘멋‘을 중시하는 소비자가 늘어나면서 자동차 시장의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잡았다는 평가다.

그는 “차를 선택할 때 새로운 기준은 승차감이 아닌 하차감”이라며 “XC40은 심플하고 미니멀하지만 존재감이 강렬해 이를 만족시켜줄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사진] 볼보, XC40


볼보가 이날 새롭게 출시한 XC40은 콤팩트 SUV 모델로, 기존 브랜드 라인업과는 달리, 볼보만의 프리미엄 개성을 강조하는 디자인이 채택됐다. 화려한 라인과 볼륨보다 기능성, 심플함, 깔끔한 라인의 조화에 집중하는 방식으로 내외관 디자인을 완성했다는 설명이다.

정해인은 “XC40은 독보적인 개성의 라인 등으로 강렬한 이미지를 연출한다”며 “수납 공간이나 휴대폰 무선 충전 기능 등 소소한 편의성도 매력적”이라고 전했다.


XC40은 탑승객이 차량 실내 공간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설계된 점이 특징이다. 핸드폰 무선충전 공간과 카드홀더, 갑티슈를 보관할 수 있는 공간과 휴지통 등 편의성을 위한 공간이 다양하게 마련됐으며, 자동차 도어에 위치한 스피커를 엔진룸과 실내공간 사이의 빈 공간으로 옮겨 노트북 수납이 가능할 정도의 공간을 확보했다.

이 외에도 XC40 전 트림에는 파일럿 어시스트(Pilot Assist) 시스템, 지능형 안전시스템인 인텔리세이프(Intellisafe) 기술 등이 기본 적용되며, 실내 공기 청정 시스템, 전동식 파노라믹 선루프 등도 기본으로 제공돼 편의성과 상품성을 끌어올렸다.

[사진] 볼보 홍보대사 정해인(XC40 론칭행사)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는 “더 뉴 XC40은 간결함과 유니크함을 추구하는 고객들의 취향을 만족시킬 수 있는 세련된 디자인과 최신 기술력, 주행성능을 모두 겸비했다“며 “안전성과 사용자 경험에 있어 국내 프리미엄 소형 SUV 시장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더 뉴 XC40은 모멘텀, R-디자인, 인스크립션 등 세 가지 트림으로 판매되며, 가격은 트림에 따라 4620만~5080만원이다.

sy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SUV 필요 없다”..람보르기니·포르쉐 비판한 맥라렌
  • 12년만에 파업 돌입한 GM..한국GM에 미치는 영향은?
  • 아우디가 BMW 출신 듀스만을 CEO로 전격 영입한 이유는?
  • ‘내 차’ 있어도 장거리 갈 때 카셰어링 쓰는 이유는...
  • ‘라스트마일’ 시장 급부상..전동 스쿠터 만드는 자동차 업계
  • 캐딜락, 콤팩트 세단 CT4 공개..3시리즈·C클래스와 시장 경쟁
  • 현대차 팰리세이드, 美 IIHS 안전성 최고등급 획득..‘주목’
  • 美도 유럽도 ‘조용한 전기차’ 규제하지만..국내선 1년째 국회 계류중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83 배너
77 배너
75 배너
2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