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안전/기술
목록

기사공유

르노삼성, 한·불 공동 자율주행시스템 개발 박차..국내 테스트 돌입

르노삼성, 한·불 공동 자율주행시스템 개발 박차..국내 테스트 돌입Renault Samsung
등록 2018-08-30 12:09   읽음 2,387
[사진] 르노, 2018 조에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르노삼성이 한국과 프랑스 공동으로 자율주행시스템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 도미닉시뇨라)는 르노삼성이 진행하고 있는 한불 공동 자율주행시스템 개발 프로젝트가 국토교통부 자율주행 자동차 임시운행 허가를 받아 국내 도로에서도 시험 주행에 돌입한다고 30일 밝혔다.

특히 르노삼성은 기존 자율주행 자동차의 비싸고 복잡한 시스템이 아닌 보급형 시스템을 이용하여 교통이 혼잡한 도로에서 저속으로 운전자의 가감속 및 조향 조작 없이 스스로 주행을 지원하는 ‘혼잡주행 지원시스템(Traffic Jam Assist)’ 개발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라는 점에서 주목된다.

르노삼성은 이를 위해 사이드 레이더, 카메라 등 보급형 센서 시스템으로 구성된 차량으로 시속 50km 미만의 속도로 교통이 혼잡한 도로에서 차선 유지, 차간 거리 및 속도 유지 등의 기능을 시험할 예정이다.

[사진] 르노 조에 (르노삼성 자율주행차)


르노삼성은 이번에 취득한 임시운행 허가증을 통해 자동차부품연구원 및 한국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 주행시험로 등의 테스트 트랙뿐 아니라 중부내륙고속도로 및 경부고속도로 등의 고속도로에서 시험 주행을 할 수 있게됐다.

르노삼성은 실험 차량의 실제 공도 주행을 통해 차선, 주변차량 인식 시스템 및 주행지원 알고리즘을 고도화할 예정이다.


권상순 르노삼성 연구소장은 “이번 임시운행허가로 인해 합리적이고, 실용적인 자율주행 기술이 개발되어 향후 자율 주행차의 상용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르노삼성의 자율주행차 개발 프로젝트는 한국과 프랑스의 기업 및 학교, 연구단체가 참여하고 두 정부가 공동으로 투자하는 전기차 기반의 프로젝트로 지난 2016년부터 진행되고 있다. 한국에서는 르노삼성을 비롯해 한양대학교, LG전자, 컨트롤웍스, 자동차부품연구원, 한국발레오가 참여하고 있다.

ysha@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현대차 대형 SUV ‘팰리세이드’, 사전계약 실시..소비자 선택은?
  • 쌍용차, ‘공동육아’ 위한 어린이집 개원..협력 업체와 공동 출자
  • 현대차, i30 N라인 시승 이벤트 실시..3박 4일 시승 기회 제공
  • [김필수 칼럼] 법인 분리된 한국GM..눈여겨 보는 현대기아차
  • [김필수 칼럼] 전형적인 후진국형 교통 시스템..개선 방안은?
  • 디자이너 이상엽 전무가 말하는..제네시스 G90의 디자인 포인트는?
  • 폭스바겐그룹, SK이노베이션과 협력 발표..삼성·LG 이어 세 번째
  • 포드, 자율주행 기술 개발 파트너로 폭스바겐 ‘낙점(?)’..진실은?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