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업계소식
목록

기사공유

국민차 신형 아반떼 투입되자..중고차 시세도 ‘들썩’

국민차 신형 아반떼 투입되자..중고차 시세도 ‘들썩’Hyundai
등록 2018-10-02 11:25   읽음 3,845
[사진] 현대차, 더 뉴 아반떼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신형 아반떼가 출시된 가운데, 중고차 시세가 소폭 하락세를 보였다.

2일 중고차 업체 SK엔카닷컴에 따르면, 현대차 아반떼는 페이스리프트 모델이 투입되면서 구형 아반떼 중고차 가격은 지난달 대비 약 2.1% 하락세를 기록했다.

또, 쉐보레 크루즈의 경우에는 최저가 기준으로 약 6.7% 하락한 787만~1114만원을 기록하며 단종 여파가 지속됐다. 쌍용차 코란도 역시 풀체인지 모델 출시를 앞두고 있어 최저가 기준 4.4% 하락한 1126만~1694만원을 나타냈다.

[사진] 쉐보레 신형 크루즈 해치백


수입차의 경우에는 국산차에 비해 더 낮은 약 1% 미만의 하락세를 기록하며 큰 변동을 보이지 않았다. 이 중 푸조 2008 모델이 최저가 기준 약 2.9% 하락한 1293만~1455만원을 기록해 가장 큰 변동폭을 보였다.

혼다 어코드의 경우 최대가 기준 1.13% 하락한 2091만~2202만원을 형성하며 수입 중형 세단 중 가장 큰 폭으로 하락했다.

10월은 9월에 이어 중고차 시장의 성수기에 속한다. 여름 비수기와 추석 연휴가 모두 지나 자동차 구매 여력이 생기는 시기라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사진] 푸조, 뉴 2008


한편,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 본부장은 “10월은 각종 휴일과 청명한 날씨로 매물을 찾는 소비자가 많은 시기”라며 “연말이 다가오면 점차 수요가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판매 의사가 있는 고객들은 이 달 안에 판매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분석했다.

ysha@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현대차그룹, 2030년 수소차 50만대 생산 계획..시장 경쟁력 강화
  • 롤스로이스, 한국시장 진출 15년만에 연간 100대 판매 첫 돌파..′주목′
  • 쌍용차, 호주에 사상 첫 해외 직영법인 출범..수출 확대 본격화
  • [르포] ‘제주도 속 작은 프랑스’..푸조·시트로엥 박물관 가보니...
  •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올해 포털사이트서 검색 1위 기록..그 이유는?
  • 드골·마크롱의 차 ‘DS’, 내달 국내 진출..플래그십 SUV DS7 투입
  • 아우디, 딱 999대 한정 판매하는 스포츠 쿠페 ‘TT‘ 에디션..가격은?
  • 현대차, 100만km 주행한 그랜저 고객에 감사패 전달..‘눈길’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