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업계소식

기사공유

현대모비스, 신기술 확보 주력..운전자 표정 분석하는 AI 소개

현대모비스, 신기술 확보 주력..운전자 표정 분석하는 AI 소개Hyundai Mobis
등록 2018-10-11 11:39   읽음 484
[사진] 제네시스 G80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현대모비스는 제네시스랩, 링크플로우 등 두 개 업체와의 기술 공동 개발을 검토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두 업체는 최근 현대모비스의 스타트업 발굴 공모전 ‘M.Start’를 통해 최종 선정됐다.

M.Start는 현대모비스가 국내 우수 스타트업을 발굴해 육성하는 프로그램으로 지난해 말 공모를 시작했다. 총 155개 스타트업이 참여해 혁신성, 사업화 가능성 등을 평가받았으며, 최종 선정된 두 업체는 지난 3월부터 7개월간 기술 육성 과정을 거쳤다.

이번에 선정된 제네시스랩과 링크플로우는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한 영상과 음성 인식 기술을 보유했다. 모두 미래 자동차 시장에서 혁신 기술로 활용도가 높은 기술에 속한다.

[사진] 제네시스랩, 운전자 감정인식 기술 (제공: 현대모비스)


제네시스랩은 인공지능이 운전자의 감정을 분석, 적절한 노래를 틀어주거나 차량 실내 조명을 바꿔주는 기술을, 링크플로우는 차량의 유리창을 대형 디스플레이 화면으로 활용, 승객이 가상 쇼핑이나 뮤직비디오 같은 동영상 콘텐츠를 즐기는 기술을 선보였다.

특히, 제네시스랩의 운전자 얼굴 인식 기술은 졸음운전 방지, 음주운전 감지 등 안전 기술로도 응용될 수 있을 것이라는 게 현대모비스 측의 설명이다.

이영복 제네시스랩 대표는 “운전자의 감정을 인식해 상황에 맞는 콘텐츠를 제공하는 기술은 시장 수요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현대모비스와 시너지를 통해 차량에 최적화된 인포테인먼트 기술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사진] 현대모비스, AI센서 스타트업 투자 (StradVision Figure)


백경국 현대모비스 연구기획담당 상무는“유망 스타트업과의 협업은 시장이 원하는 혁신 기술을 조기에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며 “국내외 유망 스타트업과 더욱 광범위한 협업 관계를 구축해 앞선 기술로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내년 초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CES에서 이들 스타트업의 기술을 별도 전시공간을 마련해 소개할 예정이다. 현대모비스는 지난 2016년부터 CES에 참가해 자율주행과 친환경,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등 미래 자동차 분야 혁신 기술을 대거 선보이고 있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만트럭, 차량 결함 사과..“원인 파악 최선..안전엔 이상 없어”
  • [자동차와 비행기 ③] 항공 산업에 몸담았던 자동차 회사들
  • 美 , 자동차 규제 재검토..‘스티어링 휠 없는 차’ 가능해질까
  • 포르쉐, 파나메라 GTS·스포트투리스모 유럽서 공개..특징은?
  • 토요타, 프리우스·아발론 美 시장서 100만대 리콜 계획..그 이유는?
  • 캐딜락, 아티스트 ‘장 보고시안’과 협업한 CT6 공개..‘눈길’
  • 푸조∙시트로엥, 수입차 최초 T맵·카카오맵 지원..‘카블릿’ 탑재
  • [김흥곤 칼럼] BMW 중고차 가격 하락세..내수·수출 거래도 ‘부진’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