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리콜 정보
목록

기사공유

일본차 토요타·스바루, 40만대 리콜 실시..원인은?

일본차 토요타·스바루, 40만대 리콜 실시..원인은?Toyota
2018-11-02 09:46   읽음 3,112
[사진] 포레스터


[데일리카 양희준 기자] 일본차 토요타와 스바루 브랜드 약 40만대가 리콜된다.

2일 업계에 따르면, 토요타와 스바루는 주행 중 엔진이 멈추는 등 엔진 부품 결함으로 약 40만대가 넘는 차량에 대해 리콜을 실시한다.

리콜 대상은 스바루의 인기 모델인 포레스터, 임프레자, 스포츠카 BRZ 등이다. 또 토요타는 ‘86’과 사이언 FR-S 모델이 포함된다.


[사진] 토요타, 86 슈팅 브레이크 컨셉


이번에 리콜되는 모델은 엔진 벨브에 있는 스프링에서 결함이 발생돼 주행 중 엔진이 멈추는 현상이 발생된다. 이 스프링은 연료 연소 과정에서 엔진 벨브가 닫혀있게 하는 역할을 맡는데, 결함이 발생하면 엔진에 무리를 줘 심각한 손실을 입을 수 있다.

토요타는 지난 2012년 3월에서 2013년 7월사이에 생산된 사이언 FR-S 모델을, 스바루는 지난 2012년 1월에서 2013년 9월 사이에 생산된 해당 모델를 리콜한다.

한편, 토요타는 최근 프리우스의 세이프 드라이빙 모드 결함과 툰드라, 2019년형 아발론의 에어백 결함으로 리콜을 실시한 바 있다.

hjyang@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아우디가 개발중인 연료전지 하이브리드..전기차 대안으로 떠오를까?
  • 현대모비스, ‘운전자 부주의 경보시스템’ 국내 첫 개발..특징은?
  • 유록스, 업계 최초 재활용 가능 용기변경..환경보호 동참
  • DS7 크로스백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가격 공개..국내 출시 계획은?
  • 르노삼성이 선보인 음성인식 인포테인먼트 시스템..특징은?
  • 움츠러든 일본차 업계..견적 요청도 전시장 방문도 ‘뚝’
  • 재규어 디자인 총괄했던 이안 칼럼..디자인 회사 ‘칼럼’ 창업
  • 쉐보레, 8세대 콜벳 공개..미드십 슈퍼카의 탄생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78 배너
79 배너
24 배너
76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