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쌍용차, 작년 내수시장서 10만9140대 판매..렉스턴·티볼리 판매 견인

쌍용차, 작년 내수시장서 10만9140대 판매..렉스턴·티볼리 판매 견인Ssangyong
2019-01-02 14:24 등록   624 읽음
[사진] 렉스턴 스포츠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쌍용자동차는 지난 2018년 내수 10만9140대, 수출 3만4169대 등 총 14만3309대의 연간 누적 판매를 기록했다고 2일 밝혔다.

특히, 내수 판매는 전년 같은 기간 대비 2.3% 증가세를 기록, 9년 연속 성장세를 나타냈으며, 티볼리는 4만3897대, 렉스턴 스포츠는 4만2021대의 누계 판매량을 보여 쌍용차 실적 전반을 견인했다.

특히, 렉스턴 스포츠의 이와 같은 실적은 사상 최대 규모에 속한다. 이는 지난 2003년 무쏘 스포츠가 세운 12만9078대 이후 15년 만의 기록이라는 게 쌍용차 측의 설명이다. 쌍용차는 작년 10월 주간연속 2교대제 개편으로 추가 생산여력을 확보, 렉스턴 스포츠의 월 판매 실적을 매달 갱신해왔다.


수출은 호주 법인 신설과 함께 렉스턴 스포츠에 대한 글로벌 론칭 확대 등 신흥시장 공략을 가속화 하고 있지만 전반적인 글로벌 시장 침체 영향으로 전년 대비 7.7% 감소한 실적을 기록했다.

[사진] 렉스턴 스포츠


다만, 지난해 11월 인도시장에 공식 론칭한 G4 렉스턴(현지명 알투라스 G4)이 올해의 프리미엄 SUV로 선정되는 등 호평이 이어지고 있고, 렉스턴 스포츠 라인업도 확대되는 만큼 수출 실적도 점차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 12월 판매실적도 티볼리 브랜드와 렉스턴 스포츠가 올해 월 최대 판매를 기록한 데 힘입어 내수, 수출 모두 월간 최대 실적을 기록하면서 전년 동월 대비 1.8% 증가한 월 최대 판매실적을 기록했다.

최종식 쌍용차 대표는 “티볼리 브랜드의 선전과 렉스턴 스포츠의 성공적인 론칭으로 9년 연속 내수 판매 상승세를 기록했다”며 “렉스턴 스포츠 롱보디에 이어 C300 출시를 앞두고 있는 만큼 올해 쌍용차 창사 이래 최대 판매 실적에 도전하겠다”고 말했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현금 부족한 현대차, 돈 땡겨서 사옥 짓는다
  • 테슬라, 픽업트럭 티저 이미지 공개..과연 양산은?
  • 독일, 운전면허 유효기간 15년으로 제한..그 이유는?
  • 중국, 토종 브랜드 붕괴 조짐..성장 종료의 신호탄인가?
  • 현대차 신형 쏘나타, 딱 5일만에 사전계약 1만대 돌파..인기 이유는?
  • 제네시스 G70, 연말 독일 진출..현지 언론의 평가는?
  • ‘수소에너지네트워크’ 출범..민간 주도 수소 충전소 시대 개막
  • 포르쉐, 르망 레이스카 50주년 기념 ′917 콘셉트′ 공개..특징은?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