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최종식 쌍용차 사장, “SUV 시장 성장세..쌍용차에게는 큰 기회”

최종식 쌍용차 사장, “SUV 시장 성장세..쌍용차에게는 큰 기회”Ssangyong
2019-01-03 18:13 등록   1,326 읽음
[사진] 쌍용차, 최종식 대표 기자 간담회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전 세계적으로 지속되고 있는 SUV 시장의 성장세는 쌍용자동차에게는 큰 기회입니다.”

최종식 쌍용자동차 사장은 3일 발표한 신년사를 통해 이 같이 밝히고, 이날 국내 시장에 출시한 렉스턴 스포츠 칸을 포함한 신차 출시 계획과 올해의 중점 사업을 제시했다.

그는 “올해는 쌍용차의 미래 지속 성장 가능성을 가늠하는 중요한 한 해가 될 것”이라며 “새로운 판매 기록으로 흑자 전환을 이루는 해가 될 수 있도록 임직원 모두가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티볼리 출시에 이어 렉스턴 브랜드 교체를 마친 쌍용차는 오는 하반기 중 코란도 후속 차종을 투입할 계획이며, 최 사장은 올해 쌍용차의 중점 추진 사업으로 흑자기조 정착을 위한 판매목표 달성, 미래 생존 전략을 통한 지속 성장 가능성 확보, 발전적 노사 관계 틀 유지 등 세 가지를 제시했다.

[사진] 렉스턴 스포츠 칸


다음은 최종식 사장의 2019년 신년사 전문.

지난해 한국 자동차산업은 악재가 겹치면서 생태계 붕괴 우려까지 불거지며 많은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이런 악조건에서도 쌍용자동차는 여러 가지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두며 SUV 전문기업으로의 명성을 공고히 할 수 있었습니다.

무엇보다 쌍용자동차는 티볼리, 렉스턴 브랜드 등 주력모델의 선전으로 내수에서 9년 연속 성장세를 달성하며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3위의 입지를 굳혔습니다.

이는 경쟁사와 달리 9년 연속 무분규를 실현해 온 안정적인 노사관계 덕분으로 더욱 큰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이제 지난 9년 동안 노사가 회사의 생존과 고용 안정을 위해 의기투합 해오고 있는 것은 쌍용자동차만의 특별한 가치가 되었습니다.

특히 사회적 대 타협을 통해 지난 10년간의 해고자 복직문제를 종결지은 것은 대한민국 노사관계 역사상 가장 아름다운 사례로 평가 받고 있습니다.

그러나, 올해의 경제 전망은 더욱 어둡기만 합니다.

한국 경제가 저성장 구조가 고착화 될 것이란 우울한 전망 속에 자동차산업의 위기는 올해 들어 더 구체화되고 깊어지는 형국입니다.

더구나 세계경제 회복 지연으로 인한 글로벌 자동차수요 정체와 국내 시장의 역 성장은 한층 치열한 시장 경쟁을 촉발 시키고 있습니다.

그나마 국내는 물론 전 세계적으로 지속되고 있는 SUV 시장의 성장세는 쌍용자동차에게는 큰 기회입니다.

쌍용자동차는 이러한 기회를 살리기 위해 오늘 첫 선을 보이는 렉스턴 스포츠 칸을 포함해 올해에도 새로운 신제품을 출시할 계획입니다.

특히 쌍용자동차는 올해 ▲흑자기조 정착을 위한 판매목표 달성 ▲미래 생존 전략을 통한 지속성장 가능성 확보 ▲발전적 노사관계 틀 유지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나감으로써 회사의 경쟁력을 제고해 나갈 것입니다.

무엇보다 올해는 쌍용자동차의 미래 지속 성장 가능성을 가늠하는 중요한 한 해가 될 것입니다.


그간 쌍용자동차는 티볼리를 시작으로 렉스턴 브랜드까지 SUV모델의 성공적인 세대교체를 이뤄왔습니다.

이를 통해 쌍용자동차는 고객의 변화를 통해 새로운 기업이미지를 창출하며 성장의 원동력을 만들었습니다.

올해 코란도 신규 후속모델까지 가세하면 쌍용자동차의 SUV 라인업은 이제 완전히 새로워집니다.

그런 만큼 올해는 쌍용자동차가 새로운 판매기록으로 흑자전환을 이루는 해가 될 수 있도록 쌍용자동차 임직원 모두가 함께 노력해야 합니다.

이제 한 마음 한 뜻으로 2019년을 쌍용자동차가 새롭게 출발하는 뜻 깊은 한 해로 만들어 갑시다.

새해, 여러분 모두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함께 하시길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르노·닛산·미쓰비시 얼라이언스, 그룹 이사회 결성..곤 회장 ‘퇴출’
  • 수입 SUV의 중심, 랜드로버 레인지로버..2세대 이보크의 ′진화′
  • 아우디, Q7·A3 가솔린 배출가스 인증 승인..디젤차 배제(?)
  • 피아트-크라이슬러, 약 100만대의 차량 배기가스 ′리콜′조치
  • 타다, 교통약자 위한 ‘타다 어시스트’ 출시..서울서 우선 시행
  • 메르세데스-AMG, 또 하나의 슈퍼 SUV를 선보이다!
  • 미국시장 진출 노리는 푸조..타바레스 회장의 비책은?
  • 캐딜락, 신형 CT6 사전계약 실시..가격은 8880만~1억322만원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