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현대차그룹, 美 굿디자인 어워드서 8개 차종 수상..경쟁력 ‘입증’

현대차그룹, 美 굿디자인 어워드서 8개 차종 수상..경쟁력 ‘입증’ Hyundai
2019-01-04 12:16   읽음 1,100
[사진] 현대차, 르 필 루즈 콘셉트


[데일리카 김현훈 기자] 현대차그룹이 글로벌 시장에서 디자인 경쟁력을 입증 받았다.

현대자동차그룹은 4일 미국의 유력 디자인상인 ‘2018 굿디자인어워드’에서 8개 차종이 수상작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사진] 제네시스 G70


수상작은 현대차 르 필 루즈, 싼타페, 코나, 쏠라티 무빙 스튜디오, 기아자동차 K3, K9, 제네시스 에센시아 콘셉트, G70 이며, 이 모델들은 운송 디자인 자동차 부문에서 수상했다.

올해로 68회째를 맞은 굿디자인어워드는 시카고 아테네움 건축 디자인 박물관과 유럽 건축∙예술∙디자인∙도시 연구센터가 협력해 전자, 운송, 가구, 컴퓨터 등 포춘 500대 기업의 다양한 제품들에 대해 평가하고 매년 각 부문별 수상작을 매년 발표하고 있다.

[사진] 기아차 K900(북미형)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제네시스를 비롯해 현대ㆍ기아차의 독창적이고 혁신적인 차량 디자인이 세계에서 인정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각 브랜드만의 디자인 경쟁력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품질과 상품성을 더욱 강화해 전 세계 고객에게 더 나은 만족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8 굿디자인어워드’에서는 전 세계 47개국에서 출품된 900여 점이 분야별 최종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hh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페라리, 레이싱팀 출범 90주년 전시 진행..“전설들이 한 자리에”
  • [TV 데일리카] 람보르기니 SUV ‘우루스’..오프로드 성능도 ‘짱!’
  • 르노·FCA 합병 가능성 ‘재점화’..닛산이 캐스팅보트 될 듯
  • 마이바흐 S650 풀만, 국내 출시 임박..가격은 6억 ‘이상’
  • 트럼프 대통령에 도움 요청한 곤 전 회장의 아내..“남편은 무죄”
  • 수입차 안팔린다고? 일본차 ″누가 그래?″
  • 100주년 맞는 벤틀리, 신형 ‘플라잉스퍼‘ 공개..특징은?
  • 현대모비스, 크렐과 전략적 협업..설계·튜닝 참여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83 배너
77 배너
75 배너
2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