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소식
목록

기사공유

미쉐린, 인도네시아 타이어 제조사 멀티스트라다 인수..시장 경쟁력 강화

URL 복사

미쉐린, 인도네시아 타이어 제조사 멀티스트라다 인수..시장 경쟁력 강화Michelin
2019-01-24 16:58:04
미쉐린, 아시아르망 테스트

[데일리카 김현훈 기자] 미쉐린이 인도네시아에 본사를 둔 타이어 제조사 ‘PT 멀티스트라다 아라 사라나 TBK’의 지분 80%를 인수하기로 합의했다고 24일 발표했다.

멀티스트라다는 승용차 타이어 1100만개와 이륜차 타이어 900만개, 트럭 타이어 25만개 등 총 18만톤의 생산 능력을 갖췄다. 지난 2017년에는 2억8100만달러(한화 약 3169억9610만원)의 매출을 올린 인도네시아의 타이어 제조기업이다.

​​이 계약을 통해 미쉐린은 우수한 시설과 즉시 이용 가능한 생산능력을 갖춘 경쟁력 있는 현지 공장을 인수해 인도네시아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할 계획이다.


미쉐린, 르망24시 2014년 6월 15일


미쉐린은 새로운 투자와 기술적 전문성을 결합하여 점차 Tier 3 승용차 타이어에서 Tier 2 미쉐린 그룹 브랜드로 생산 방식을 전환해, 다른 아시아 공장에서 더 많은 Tier 1 생산을 가능하게 하고 유럽과 북미, 아시아에서 Tier 2 타이어에 대한 수요 증가에 대응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미쉐린은 인도모빌과 민간 투자자와 협력해 자동차 정비 기업인 ‘펜타’의 지분 20%를 취득하게 되며, 이를 통해 주요 시장에 상당한 접근성을 확보할 수 있는 인도네시아에서 미쉐린 그룹 브랜드의 마케팅 및 판매를 촉진시키고, 향후 시장의 성장과 확장에 유리한 고지를 점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장 도미니끄 세나르(Jean-Dominique Senard) 미쉐린그룹 CEO는 “멀티스트라다의 인수는 미쉐린이 동남아시아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인도네시아에서 사업을 확장하는 것을 의미하며, 새로운 제조 시설을 만들지 않고도 경쟁력 있는 생산 능력을 즉시 확보할 수 있는 훌륭한 기회”라고 말했다.

hh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기사]
배너100
배너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