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이슈/화제
목록

기사공유

미국, 결국 한국산 자동차에 25% 관세 부과하나?

미국, 결국 한국산 자동차에 25% 관세 부과하나?Hyundai
2019-01-30 00:23   읽음 6,846
[사진] 현대차, 2018 쏘나타 뉴 라이즈


[데일리카 박경수 기자] 미국이 한국산 자동차에 적용을 검토하고 있는 ‘무역확장법 232조’에 대한 새로운 소식이 나왔다. 웬디 커틀러 전 미국무역대표부(USTR) 부대표가 미국 동향을 전한 것이다.

커틀러 전 부대표는 29일 전국경제인연합회가 연 ‘글로벌 통상전쟁 전망과 대응과제 세미나’에 참석해 미국 상무부가 검토 중인 방안을 공개했다.

[사진] 한국지엠, 스파크 수출 개시


그가 공개한 내용에 따르면 미국 상무부는 일단 최고 25%의 관세를 부과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또 '자율주행차·커넥티드카·전기차·공유차량(ACES)' 관련 기술에 대해 제한을 거는 방안도 옵션이다. 마지막 옵션은 이 두 가지 방안의 중간 정도의 제한을 가하는 것이다.

[사진] 쌍용차, 티볼리 수출 선적


그는 "232조 적용 제외를 요청하고 있는 한국 입장에서 면제 여부와 함께 최종적으로 어떤 방식이 될지에 대해서는 아직 알 수 없는 만큼 모든 가능성에 대비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다만, 그는 232조와 관련해 미국 양당이 합의한 법안이 제출될 예정이라며 이런 움직임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사진] K5 T-하이브리드(수출명 옵티마)


같은 행사에서 웬디 커틀러 전 부대표와 토론에 나선 패널들은 "무역확장법 232조가 한국 자동차에 적용된다면, 논리적으로도 적용에 무리가 따르는 데다 한미 방위비 협상 등과 더불어 미국에 대한 부정적 정서가 확산할 우려가 있기 때문에 최악의 시나리오를 피하기 위한 양국의 노력이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ks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기아차,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 엑스포 참가..니로EV 전시
  • K2, 탈부착 가능한 발열 패딩 ‘히트360(HEAT 360)’ 출시..관리 용이
  • 브랜드 가치, 현대차 141억 달러·기아차 64억 달러..업계 순위는?
  • 제네시스, GV80 이어 GV70 출시 계획..Q5·X3와 시장 경쟁
  • [김필수 칼럼] 꿈의 자동차로 불리는 자율주행차..불안불안한 이유는?
  • 대림오토바이 엠보이..출시 2주만에 초도물량 600대 완판된 이유는?
  • 제네시스, 2020년형 G70 출시..가격은 3848만~4658만원
  • 폭스바겐, 더 넓고 길어진 8세대 골프..스케치 이미지 살펴보니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83 배너
77 배너
75 배너
2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