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업계소식
목록

기사공유

아우디, 5개 친환경 차량 3월 데뷔 계획..그 모습 살펴보니..

아우디, 5개 친환경 차량 3월 데뷔 계획..그 모습 살펴보니..Audi
2019-02-11 07:59   읽음 5,851
[사진] 아우디 e-트론


[데일리카 전병호 기자] 아우디는 내달 개막하는 2019 제네바 모터쇼에서 총 5개 친환경 모델을 공개할 계획이다.

8일(현지시각) 오토모티브 뉴스는 아우디 내부관계자의 말을 인용, 이같이 밝혔다. 이들 매체에 따르면 다섯 대의 차량 중 한 대는 소형 전기차 콘셉트 형태이며, 네 대는 현행 모델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버전이다. 아우디는 다양한 크기와 종류를 지닌 친환경차 라인업으로 시장 경쟁력을 높이는 한편 유럽의 강도 높은 환경규제도 피해간다는 전략이다.

[사진] 아우디 e-트론


제네바에서 데뷔할 소형 전기차 콘셉트는 골프 해치백과 비슷한 크기를 지닌다. 차량 성능은 약 300마력 출력에 최대 480km/h의 최대 주행거리 능력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차량 플랫폼은 폭스바겐 그룹의 MEB 플랫폼을 사용하기 때문에 ‘ID 네오‘와 플랫폼 및 세부 제원들을 공유할 전망이다.

소형 전기차 콘셉트는 제네바 데뷔 이후 수정작업을 거쳐 2020년 경 양산화될 예정이다. 양산 작업은 폭스바겐 그룹이 12억유로(한화기준 약 1조 5천억원)를 투자해 설립한 독일 츠비카우 공장에서 이뤄진다. 츠비카우 공장은 폭스바겐과 아우디, 세아트 브랜드 모델들에 대한 생산을 담당하며 연 33만대의 공급능력을 지녔다.

[사진] 아우디 e-트론 실내


제네바에서 데뷔하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버전 4종으로는 먼저 Q5 e-트론 모델이 확정되었다. 또한 외신은 아우디 A7 e-트론과 중국시장을 위한 A8L e-트론이 금회 데뷔 리스트에 포함된 것으로 확인되었다고 밝혔다. 마지막 모델의 정보는 아직 밝혀진 바가 없으나, 최상위 모델인 Q8의 e-트론이 출시될 가능성이 크다.


한편 아우디는 2025년까지 총 12대의 순수전기차 라인업을 구축하며, 전기차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 연간 80만대 판매랑을 목표로 하고 있다. 그 첫 번째 모델인 e-트론 SUV는 다음달 유럽시장에 모습을 드러내며, 후속모델인 e-트론 스포트백으로 시장에 다양성을 공급할 예정이다.

[사진] 아우디 e-트론


13012king@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노비텍, ′페라리 488 피스타′ 튜닝 패키지 공개..791마력 파워
  • 스마트다이렉트카, 신차장기렌트카·자동차리스 가격 비교..무보증 프로모션 실시
  • ‘비운의 차’ 쉐보레 크루즈, 남미서 명맥..한국형과의 차이는?
  • 벤츠, 7인승 SUV GLB 출시 계획..유럽 가격은 5100만원
  • BMW, 5년간의 차량 화재 데이터 공개..과연 원인은?
  • 테슬라, 보급형 전기차 ‘모델3’ 출시..가격은 5239만~7239만원
  • 르노삼성,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 후원..전기차 트위지 제공
  • 현대차, 베뉴 시승 이벤트 전개..4박5일간 차량 제공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83 배너
77 배너
75 배너
2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