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아우디, 순수전기차 e-트론 스포트백..판매 시점은?

아우디, 순수전기차 e-트론 스포트백..판매 시점은?Audi
2019-03-13 13:56 등록   956 읽음
[사진] 아우디 e-트론 스포트백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아우디의 두번째 순수 전기차 e-트론 스포트백이 연내 출시를 앞두고 있다.

13일 독일 매체 아우토자이퉁에 따르면 2019 제네바모터쇼에서 선보인 아우디 e-트론 스포트백은 아우디의 첫번째 순수 전기차 e-트론에 이어 올해안에 시장에 선보여질 예정이다. e-트론 스포트백은 e-트론의 쿠페 버전이며 브뤼셀의 공장에서 e-트론과 함께 생산될 예정이다.

e-트론 스포트백은 지난 2017 상하이에서 공개된 e-트론 스포트백 콘셉트를 기반으로 제작됐다. 이번에 공개된 차량은 양산형에 가깝다.


[사진] 2020년형으로 등장한 아우디 e-tron


e-트론 스포트백의 전면부 디자인은 이미 선보인 e-트론에 비해 더 공격적인 스타일을 지닌다. e-트론과의 가장 큰 차이점은 우아하게 뒤로 뚝 떨어지는 듯한 루프라인이 꼽힌다.

e-트론 스포트백은 아우디의 첫 순수 전기차 e-트론과 동일한 모터를 탑재한다. 앞 뒤에 각각 E-모터를 달아 2.5톤에 달하는 차체를 불과 5.7초 만에 시속 100km까지 가속시킬 수 있다. 다양한 주행모드와 다이내믹 컨트롤의 구성에 따라 모터의 토크 제어가 가능하다.

한편, 올해 출시가 예정된 e-트론 스포트백은 WLTP 측정법에 따라 약 400km의 주행거리를 지니며, 글로벌 시장에서의 판매 가격은 기존 e-트론보다 더 높게 책정될 전망이다.

shl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수입차에 속수무책이었던 국산 고급차, 반격의 ‘서막’
  • 한국자동차공학회, 자동차 기술·정책 개발 로드맵 연구 발표 계획..‘주목’
  • [김필수 칼럼] 완성차의 편의장치 극대화..중소기업의 불편한 진실은?
  • 수입 SUV의 중심, 랜드로버 레인지로버..2세대 이보크의 ′진화′
  • DS, 서울모터쇼서 DS3 크로스백 공개 계획..아시아 최초
  • 미국·러시아 대통령의 전용차..캐딜락 vs. 아우루스
  • 푸조·시트로엥·DS, 노후차 교체 지원 실시..최대 200만원 할인
  • ‘세피아’부터 ‘스팅어’까지..獨 언론의 기아차 유럽 비화 재조명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