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폭스바겐, 함부르크 도심서 레벨4 자율주행 테스트..과연 결과는?

폭스바겐, 함부르크 도심서 레벨4 자율주행 테스트..과연 결과는?Volkswagen
2019-04-08 13:47   읽음 859
[사진] 폭스바겐, 레벨4 자율주행 연구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폭스바겐그룹은 8일 독일 함부르크에서 자율주행 테스트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독일 도심 주행 환경에서 레벨4 자율주행 테스트를 실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악셀 하인리히(Axel Heinrich) 폭스바겐그룹 연구소장은 “이번 테스트는 도시의 인프라 요건과 기술적 가능성에 중점을 두고 있다”며 “다가올 미래의 운전을 보다 안전하고 편안하게 만들기 위해서는 차량들이 더욱 자율적이고 지능적이어야 한다”고 밝혔다.

폭스바겐은 이를 위해 레이저 스캐너, 카메라, 초음파 센서, 레이더를 갖춘 e-골프 5대를 활용하고 있다. 해당 차량은 도심 시험 주행로의 3km 구간을 스스로 주행하며, 테스트를 통해 수집된 데이터는 자율주행에 관련된 다양한 연구 프로젝트에 접목될 예정이다.


[사진] 폭스바겐, 레벨4 자율주행 연구


11개의 레이저 스캐너와 7개의 레이더, 14개의 카메라가 장착된 e-골프는 주행 중 분당 최대 5기가바이트에 달하는 데이터를 송수신한다. 트렁크에는 노트북 15대 수준의 컴퓨팅 파워가 내장됐으며, 이를 통해 보행자, 자동차, 주행 우선권, 주차 차량 등의 다양한 주행 변수를 1000분의 1초 단위로 수집한다. 딥러닝, 신경망, 패턴인식 등 인공지능을 활용해 정확성도 높였다.

폭스바겐은 함부르크시와의 협력도 강화한다. 함부르크는 오는 2020년 완공을 목표로 자율주행 및 커넥티드 주행을 위한 9km의 주행로를 구축하고 있으며, 이를 위한 통신 구성요소와 신호 시스템을 업그레이드 하고 있다. 함부르크는 이를 통한 교통 흐름 최적화 및 자율주행 시대 준비에 나서고 있다는 입장이다.

미하엘 베스트하게만(Michael Westhagemann) 함부르크시 경제교통혁신 상원의원은 “함부르크시의 전략적 파트너인 폭스바겐이 우리의 디지털 테스트베드의 최초의 사용자가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함부르크를 지능형 모빌리티의 모범도시로 발전시키고 2021년에는 전 세계에 수많은 혁신적인 모빌리티 프로젝트들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르노삼성 QM6 GDe, 중형 가솔린 SUV 점유율 1위..“조용한 흥행”
  • 노르웨이 수소 충전소 폭발..현대차·토요타 수소차 출고 중단 ‘소동’
  • 그랜저 vs. K7..‘더 커지는’ 준대형차 시장의 관전 포인트는...
  • 국내엔 없는 ‘팰리세이드 리미티드’..팰리세이드 인스퍼레이션(?)
  • ‘본사 경고장’부터 타결까지..냉·온탕 오갔던 르노삼성 임단협
  • 중고차 시장, 여름휴가 앞두고 RV 거래 증가세..싼타페·카니발 ‘인기’
  • 르노·FCA 합병 가능성 ‘재점화’..닛산이 캐스팅보트 될 듯
  • 케이투코리아, 신발산업 동반성장 박람회 개최..기업간 ‘상생’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78 배너
75 배너
76 배너
26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