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업계소식
목록

기사공유

BMW, 포뮬라 E ′오픈탑 i8 세이프티카′ 공개..카리스마 ′작렬′

BMW, 포뮬라 E ′오픈탑 i8 세이프티카′ 공개..카리스마 ′작렬′BMW
2019-05-14 08:43   읽음 1,228
[사진] BMW, 2019 i8 로드스터 세이프티카 (출처 BMW, FIA)


[데일리카 전병호 기자] BMW는 올해 ABB FIA 포뮬러 E 챔피언십에서 세이프티카로 선정된 ‘i8 로드스터’를 공식적으로 선보였다.

[사진] BMW, 2019 i8 로드스터 세이프티카 (출처 BMW, FIA)


10일(현지시각) ‘모나코 요트 클럽(Yacht Club de Monaco)‘에서 열린 모나코 E-프릭스 전야제에서 공개된 i8 로드스터는 포뮬라 E에서는 최초로 '지붕이 없는' 오픈탑 세이프티카로 활약한다. 첫 번째 데뷔는 그 다음날인 11일 모나코 E-프릭스 서킷에서 진행되었으며, 7월 미국 에서 시즌이 마무리될 때까지 세이프티카의 소임을 다할 예정이다.

[사진] BMW, 2019 i8 로드스터 세이프티카 (출처 BMW, FIA)


기존 i8에서 성능과 스타일 업그레이드를 거친 i8 로드스터 세이프티카는 서킷 내 안전을 진두지위하기 위한 다양한 안전보조 시스템을 탑재했으며, 이를 위해 성능과 스타일을 개선한 점이 특징이다. 차량에는 화려하게 빛나는 불빛과 다양한 협업사들의 마크를 포함, 외관 업데이트로 카리스마 또한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되었다.

[사진] BMW, 2019 i8 로드스터 세이프티카 (출처 BMW, FIA)


모습을 살펴보면, i8 로드스터 세이프티카에는 FIA 승인을 받은 롤바와 새로운 프론트 스플리터, 리어윙을 적용하였고 하부에는 M 카본세라믹 브레이크를 장착한 모습이다. 전방의 차량 윈드스크린은 높이를 다소 낮추었으며, 이로써 차량 무게중심을 15mm정도 낮추었다고 BMW는 설명했다.

[사진] BMW, 2019 i8 로드스터 세이프티카 (출처 BMW, FIA)


포뮬라 E i8 로드스터의 동력원은 일반 모델과 동일한 터보차지드 1.5리터 3기통 가솔린 엔진과 전방축에 장착된 전기모터의 조합으로 구성된다. 차량 최고출력은 370마력에 58.1kg.m 토크를 발휘하며, 중량 감소로 인해 0-100km/h까지 가속력 기록과 최대시속은 보다 향상됐을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 BMW, 2019 i8 로드스터 세이프티카 (출처 BMW, FIA)


그 밖에도 i8 로드스터에는 세이프티카 기능을 위한 GPS 안테나와 후방 카메라, 경광등, 종합 통신 시스템 등을 탑재했다. 차량 개발은 BMW i-디비젼과 포뮬라 E 레이싱 시리즈에 참여하는 각 파트너사의 협업을 통해 이뤄졌으며 포뮬라 E의 안전을 책임지기 위해 i8 로드스터 외에도 i3 레이스 디렉터 카와 530e 응급 차량, X5 40e 구조 차량 등이 서킷에서 활약한다.


[사진] BMW, 2019 i8 로드스터 세이프티카 (출처 BMW, FIA)


13012king@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DS7 크로스백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가격 공개..국내 출시 계획은?
  • 볼보, 화재 가능성 디젤차 50만대 리콜..국내는 8200대
  • 판매 재개하는 아우디, Q7 45 TFSI 과트로 사전계약 실시..‘포문’
  • 아우디, 고성능 버전 ‘SQ7 TDI’ 출시..국내 판매는?
  • 르노, ‘e-플레인 에어’ 콘셉트 공개..클래식한 디자인 감각
  • 하이클래스 표방한 소형 SUV ‘셀토스’..새롭게 적용된 첨단 신기술은?
  • 포르쉐가 465억 투자해 개장한 ‘나르도’ 서킷..시속 400km ‘거뜬’
  • [임기상 칼럼] 미세먼지 저감..자동차 검사제 개선이 필요한 이유는?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78 배너
75 배너
76 배너
26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