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북경차, 다임러 지분 매입 착수..벤츠도 이제는 중국차(?)

북경차, 다임러 지분 매입 착수..벤츠도 이제는 중국차(?)Mercedes-Benz
2019-05-14 13:05   읽음 1,654
[사진] 메르세데스-벤츠 더 뉴 S-클래스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중국의 국영 자동차회사 북경자동차그룹(BAIC)이 벤츠가 속한 다임러그룹의 지분 매입 작업에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11일(현지 시각)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BAIC는 최근 중국 당국에 다임러 지분의 5% 취득을 위한 매입 자금을 요청했다. 매입 대금은 약 30억 유로(한화 약 3조9900억원) 규모로 추정된다.

[사진] BAIC그룹 & 다임러그룹


BAIC는 올해 초 다임러 지분의 4~5%를 매입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로이터 측은 내부 소식통을 인용, BAIC가 이미 다임러의 주식 매입에 나섰다는 상황도 전했다.

독일 정부는 외국계 기업의 지분 취득에 있어 최대 3%까지 규제를 면제하고 있다. 이에 따라 BAIC의 지분 매입 작업은 별도의 공시 없이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관측된다.

[사진] 디터 제체 다임러 AG 회장 (EQC)


다만, BAIC가 최대 5%의 지분 취득을 목표치로 제시한 만큼, 이후 BAIC와 다임러 측의 협상이 본 궤도에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다만, 다임러와 BAIC는 이에 대한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은 상태다.


다임러로 유입되는 중국 자본의 흐름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리슈푸(Li Shufu) 지리자동차의 회장은 지난 해 2월, 다임러의 지분 9.69%를 취득하며, 개인으로선 다임러 최대 주주로 등극한 바 있다.

[사진] Geely 중국 지리자동차 CEO 리슈푸 (Li Shufu)


당시 리슈푸 회장의 지분 취득 금액은 73억 유로(한화기준 약 9조 7천억원)로, 이는 중국 기업이 해외 자동차 업계에 투자한 것으로선 역대 최대규모에 속했다.

한편, 최근 국내 시장 진출을 선언한 바 있는 BAIC는 중국 내에서 현대자동차, 메르세데스-벤츠 등과의 합자 회사를 운영하고 있다. BAIC가 다임러 지분 매입을 본격화 함에 따라, BAIC와 다임러의 중국 내 사업 구조에도 변화가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현대차,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히어(H-ear)’ 개설..고객 소통 ‘주력’
  • 미니, 디젤 라인업 단종 착수..컨트리맨·클럽맨에선 유지
  • 포르쉐, 718버전 자연흡기 끝판왕..카이맨 GT4 7월 ‘공개’
  • 푸조, 英서 소비자 신뢰도 1위 영예..그럼 현대차는?
  • 포드, 포커스 ST 에스테이트 공개..실용성 ‘업’
  • 현대차 쏘나타 왜건 출시설..난데없이 툭 튀어나온 이유는?
  • 닛산, 신형 맥시마 환경부 인증 통과..출시 준비 착수
  • GM, 현대모비스 등 32개 업체 ‘우수 협력사’ 선정..경쟁력 입증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