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국토부, “혹서기 앞두고 BMW 리콜 조속한 마무리 당부”

국토부, “혹서기 앞두고 BMW 리콜 조속한 마무리 당부”BMW
2019-05-17 12:20   읽음 797
[사진] BMW, 5시리즈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정부가 본격적인 여름철을 앞두고 BMW 차주들에 조속한 리콜을 당부했다.

국토교통부는 17일 공식 입장문을 통해 혹서기 전까지 리콜 조치가 마무리 되도록 BMW코리아를 적극 독려하고 있으며, 리콜 대상 차량 소유자들에게도 적극적으로 리콜조치에 협조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밝혔다.

BMW는 지난 해부터 EGR 모듈과 흡기다기관 교체를 포함한 리콜 작업을 진행 중에 있다. 지난 14일 기준, 17만2000여대의 대상 차량 중 리콜을 완료 받은 차량은 16만여대로, 94% 이상의 차량이 조치를 완료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 520d 럭셔리 플러스 에디션


BMW는 아직 리콜을 받지 않은 차량 소유자들에 대해 리콜 통지문 외 전화, 방문 안내를 진행하고 있으며, 직장인들을 위한 평일 및 토요일 서비스센터 연장 근무도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김수상 국토부 자동차관리관은 “BMW 화재예방을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실제 화재발생의 원인이 되는 흡기다기관의 교체가 시급하다”며 “차량 소유자들께서는 다소 불편하시더라도 가까운 BMW 코리아 서비스센터를 방문하여 조속히 흡기다기관 교체 등 시정조치를 받아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BMW, 8시리즈 그란쿠페 공개..포르쉐 파나메라와 경쟁
  • BMW, “V12 엔진 지속가능성 없다”..환경 규제에 ‘백기투항’
  • 현대차, 전기차 신형 포터 출시 계획..디젤차는 요소수 적용
  • 포르쉐, 신형 ‘718 카이맨 GT4’·‘718 스파이더’ 공개..420마력 파워
  • 렉서스, 고성능 모델 ‘뉴 RC’ 출시..가격은 7040만~9710만원
  • 푸조, 신형 2008 내년 국내 투입..전기차 시장도 진출
  • [TV 데일리카] ‘소리 좋은’ 기아차 K7 프리미어..직접 살펴보니
  • 출시 5개월 앞둔 모하비 마스터피스..‘벌써’ 마케팅 돌입 (?)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78 배너
75 배너
76 배너
26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