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최신기사
목록

기사공유

페라리 V8 엔진, ‘올해의 엔진상’ 4년 연속 석권..‘눈길’

페라리 V8 엔진, ‘올해의 엔진상’ 4년 연속 석권..‘눈길’Ferrari
2019-05-23 11:55   읽음 769
[사진] 페라리 488 피스타 스파이더 (페블비치 최초 공개)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페라리의 8기통 엔진이 세계적 권위의 시상식에서 그 성능을 입증받았다.

페라리는 올해로 21년째를 맞이한 ‘올해의 엔진 및 파워트레인(International Engine & Powertrain of the Year Awards)’ 시상식에서 페라리 488 라인업에 탑재된 3.9리터 V8 터보엔진이 대상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4년 연속 수상 기록이라는 점에서 의미를 더한다는 평가다. 페라리는 4년 연속 수상과 더불어 올해의 ‘퍼포먼스 엔진(Performance Engine)’ 부문에서도 수상하며, 시상식 역사에 이례적인 기록을 남겼다.


[사진] 페라리 포르토피노


올해는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에 대한 공정한 평가를 위해 배기량 부문에서 파워 출력 부문으로 시상 항목이 바뀌면서, 페라리의 8기통 엔진은 650마력 이상 출력 부문의 최고 엔진상과 더불어 포르토피노와 GTC4 루쏘T에 적용된 3.8리터 엔진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편, 페라리는 이로써 2019년 ‘올해의 엔진상’을 포함, 현재까지 해당 시상식에서 총 31개의 트로피를 석권하는 영광을 안았다.

shl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아우디, ‘A6 올로드 콰트로‘ 출시..험로 주파력 강화
  • 르노삼성, 1년 끌어온 임단협 최종 타결..노사 공동선언문 채택
  • 애플, 스타트업 ‘드라이브.ai’ 인수 논의..자율주행 연구 본격화
  • 파업하자는 집행부 vs. 출근한 조합원들..‘노노갈등’ 가는 르노삼성
  • 소형 SUV 시장 뛰어든 시트로엥..C3 에어크로스 ‘포문’
  • 현대차, 북미형 팰리세이드 생산 돌입..출고 대기 길어질듯
  • 우드하우스 링컨 디자이너 퇴사..동커볼케·이상엽과의 악연 ‘재조명’
  • 르노, 차세대 캡처 이미지 유출..하이브리드 라인업 확대하나(?)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78 배너
79 배너
24 배너
76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