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업계소식
목록

기사공유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칸 호주 투입..픽업트럭 시장 ‘공략’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칸 호주 투입..픽업트럭 시장 ‘공략’Ssangyong
2019-05-31 11:33   읽음 1,253
[사진]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쌍용차가 호주시장에 렉스턴 스포츠 칸의 미디어 시승회와 출시회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예병태)는 북미시장에 이은 또 하나의 큰 픽업트럭 시장인 호주에서 렉스턴 스포츠 칸을 출시하고 미디어 시승회를 개최하는 등 호주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31일 밝혔다.

[사진]


쌍용차는 지난 29일부터 31일(현지시간)까지 호주 멜버른(Melbourne) 북동쪽에 있는 빅토리아주 메리즈빌(Marysville)에서 렉스턴 스포츠 칸(현지명 무쏘 XLV) 미디어 출시 행사를 열고 일간지, 자동차 전문지, 온라인 자동차포털 등 호주 언론사를 대상으로 온·오프로드 시승행사를 진행했다고 전했다.

이중 호주 기자단은 렉스턴 스포츠 칸의 세련된 내·외관 디자인과 넉넉한 공간, 파워풀한 주행성능, 세단 못지 않은 고급 편의사양에 만족감을 나타냈으며, 특히 렉스턴 스포츠보다 한층 향상된 압도적인 적재공간과 월등한 견인력을 갖춘 렉스턴 스포츠 칸에 대해 높은 경쟁력과 성장 가능성이 기대된다고 평가했다.

[사진]


또한, 현지 언론들도 법인 설립 전 후 두 차례 쌍용차 평택공장을 방문할 정도로 쌍용차에 큰 관심과 기대감을 나타냈으며, 티볼리, 티볼리 에어(현지명 XLV), G4 렉스턴(현지명 렉스턴), 렉스턴 스포츠(현지명 무쏘) 등 높은 상품 경쟁력을 갖춘 쌍용차 라인업에 잇달아 호평을 쏟고 있다.


쌍용자동차 예병태 대표이사는 “호주법인 출시 후 호주 현지와 평택, 포천에서 가졌던 호주미디어 초청 시승회 때마다 기자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며 “이번 렉스턴 스포츠 칸에 이어 하반기 코란도 출시도 예정돼 있는 만큼, 강화된 제품라인업을 바탕으로 브랜드 인지도 향상과 현지 판매네트워크 확대, 판매 물량 증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렉스턴 스포츠 칸 (거의 중형 승용차에 가까운 실내 거주성)


한편, 쌍용차는 지난해 11월 호주 멜버른에 첫 해외 직판법인을 설립하고 향후 호주를 유럽 및 남미, 중동에 이은 제 4의 수출시장으로 성장시키기 위해 현지 마케팅부터 판매, 고객 서비스까지 전방위 사업체계를 직접 구축하는 것은 물론 대대적인 브랜드 홍보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shl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폭스바겐, 소형 SUV 티록 카브리올레 공개..이보크 컨버터블과 경쟁
  • 현대차, IDEA 디자인상 수상..르 필 루즈·쏘나타 동시 석권
  • 아우디, 벤츠·BMW간 기술 동맹 합류 가능성 제기..‘주목’
  • 폭스바겐, 투아렉 판매 재개 임박..V6 디젤 투입(?)
  • 맥라렌, MSO 맞춤 제작 ′GT′ 공개 계획..620마력 파워
  • ‘중국판 테슬라’ 니오..창업자 사임·주가하락·판매감소로 3중고
  • 현대차, i30 N 경량화 버전 유럽서 출시 계획..600대 한정 생산
  • 미니 순수전기차 ‘쿠퍼 SE’, 유럽서 4만여대 판매..인기 이유는?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78 배너
88 배너
79 배너
8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