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새차소개
목록

기사공유

르노 스포츠카 브랜드 ‘알피느’가 공개한 ‘A110S’..특징은?

르노 스포츠카 브랜드 ‘알피느’가 공개한 ‘A110S’..특징은?Renault
2019-06-17 09:38   읽음 1,744
[사진] 알피느(Alpine), ′A110S′ (출처 Alpine)


[데일리카 전병호 기자] 르노 산하의 스포츠카 브랜드 알피느(Alpine)가 13일(현지시간) A110의 고성능 버전인 ‘A110S’를 공개했다.

[사진] 알피느(Alpine), ′A110S′ (출처 Alpine)


“기존과 차별된 성능과 개성을 갖췄다“고 소개된 알피느 A110S는 동력부 최적화를 비롯, 다양한 섀시 업그레이드 및 외관 변화를 이룬 점이 특징이다. 차량 엔진으로는 A110과 동일한 1.8리터 4기통 터보차지드를 기반으로 하지만 개선을 이뤄 터보부스트 압력을 40kPa 높였으며, 기존대비 40마력 높은 최대 290마력을 발휘한다.

[사진] 알피느(Alpine), ′A110S′ (출처 Alpine)


또한 A110S의 차량 토크출력은 32.7kg.m로 기존대비 동일하지만 영역대를 1400rpm 확장해 2000rpm에서 6400rpm 구간에서 최고의 주행성능을 경험할 수 있다. 무게 대비 동력비가 늘어난 덕에 0-100km/h 가속력 기록은 0.1초 빨라진 4.4초로 향상됐고, 이는 알피느 라인업 중 두 번째로 빠른 수준이다. 차량 최고시속도 10km/h 늘어나 260km/h를 기록하고, 엔진 동력은 A110 Pure 및 Legende와 같이 7단 자동변속기를 통해 후륜으로 전달된다.

[사진] 알피느(Alpine), ′A110S′ (출처 Alpine)


서스펜션과 스태빌리티 컨트롤 및 휠 지오메트리 조정을 이룬 A110S는 전작과 확연히 다른 민첩함과 경량성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알피느는 110S의 서스펜션 스프링은 높이를 4mm 낮추었으며, 강도는 50% 향상시켰다고 밝혔다. 특별히 세팅된 댐퍼와 견고한 안티롤 바, 미쉐린 파일럿 스포트 4 타이어는 기본으로 장착되며, 더욱 강력한 브렘보 브레이크는 옵션으로 제공된다.

[사진] 알피느(Alpine), ′A110S′ (출처 Alpine)


쟝 파스칼 다우스(Jean-Pascal Dauce) 알피느 수석 엔지니어는 “A110S는 매우 다른 성격을 가지고 있다. 독특한 섀시 셋업으로 인해 A110S는 스포츠카의 개성을 뚜렷하게 나타낸다.”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그러나 A110S는 동시에 매우 편안하면서도 데일리카에 아주 적합한 차량이다. 만약 하루종일 운전하기 벅차거나 승차감이 너무 딱딱하다면 진정한 알피느라 부를 수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 알피느(Alpine), ′A110S′ (출처 Alpine)


알피느 A110S는 C-필러에 적용되는 오렌지와 탄소섬유 플래그 디테일이나 오렌지 브레이크 캘리퍼, GT 레이스 알로이 휠 등 외관 업데이트를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외부 마감색으로는 그리스 토네르(Gris Tonnerre) 무광색 그레이가 추가되었다.


[사진] 알피느(Alpine), ′A110S′ (출처 Alpine)


차량 내부에는 외관 악센트와 동일한 오렌지 바느질 마감과 특별한 가죽덮개가 루프라이닝과 선바이저, 도어 패널에 입혀진 모습이다. 스티어링 휠은 12시 방향에 오렌지빛 악센트와 함께 좌석과 동일한 사벨트(Sabelt) 스웨이드 시트로 고급스럽게 마감되었다. 기본적으로 주차 센서와 스테리오 오디오 시스템, 그리고 알피느의 원격 측정 시스템이 탑재된다. 차량 옵션으로는 탄소섬유 지붕과 훅스(Fuchs) 사의 포지드 알로이휠, 탄소섬유 마감 안전벨트 등이 포함된다.

[사진] 알피느(Alpine), ′A110S′ (출처 Alpine)


올해 말 판매될 예정인 알피느 A110S의 판매가는 미정이다.

13012king@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현대차 그랜저, 부분변경 앞두고 10% 할인 공세..K7에 ‘견제구’
  • [김필수 칼럼] 꿈의 자동차로 불리는 자율주행차..불안불안한 이유는?
  • 한국타이어나눔재단, ‘틔움버스’ 사업 12월 공모 계획
  • [시승기] 다시 돌아온 아우디 선봉장..아우디 A5 스포트백
  • 코나, 포드·마쓰다·다치아 제치고 소형 SUV 평가 1위..그 이유는?
  • 포르쉐, 한정판 ‘718 카이맨 GT4 스포츠 컵 에디션’ 공개..특징은?
  • 현대차그룹,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업체로 변신..총 41조 투입
  • GM, 파업 31일만에 노·사 극적 합의..공장 일부 폐쇄 철회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78 배너
79 배너
24 배너
88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