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이슈/화제
목록

기사공유

베뉴 vs. 티볼리, 소형 SUV 시장서 격돌..과연 소비자 선택은?

베뉴 vs. 티볼리, 소형 SUV 시장서 격돌..과연 소비자 선택은?Ssangyong
2019-07-09 10:04   읽음 3,457
[사진] 베뉴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소형 SUV 시장 규모가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현대차 베뉴가 쌍용차 티볼리에게 정면 도전장을 던진다.

9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자동차는 오는 11일 베뉴(Venue)를 출시한다. 베뉴는 현대차 코나에 이은 두번째 소형 SUV로 이 시장에서 지존으로 불리는 티볼리에 맞서는 셈이다.

지난 2013년 쉐보레 트랙스, 르노삼성 QM3가 소형 SUV라는 새로운 세그먼트를 개척한 이후, 이 시장은 쌍용차 티볼리, 기아차 니로, 스토닉, 현대차 코나 등이 가세하면서 연간 15만대 규모로 성장했다.

[사진] 베리 뉴 티볼리


이달엔 엔트리급 SUV를 표방하는 현대차 베뉴와 하이클래스를 지향하는 기아차 셀토스(Seltos)가 잇따라 가세하면 올해 소형 SUV 시장 규모는 최소 17만대는 어렵잖게 넘길 것이라는 평가도 나온다.

현대차는 베뉴와 쌍용차 티볼리는 모두 정통 SUV 룩의 탄탄한 이미지를 바탕으로 투톤 루프와 각종 커스터마이징 상품 등을 무기로 내세운다는 점에서 공통점을 지닌다.

개성이 강한 젊은 소비자, 특히 첫 차 구매를 원하는 고객들을 타깃으로 하는 전략적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는 점도 마찬가지다.

[사진] 셀토스


베뉴는 티볼리에 비해 차체 사이즈는 더 작은 것으로 알려진다. 다만, 시작 가격(M/T 기준)이 베뉴는 1473만원, 티볼리는 1678만원이다.

베뉴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로 이탈방지 보조(LFA), 운전자 주의 경고(DAW), 하이빔 보조(HBA) 등 안전사양이 기본으로 탑재될 것으로 전해진다.

베뉴는 스마트스트림 1.6 가솔린 엔진에 변속 시 매끄러운 주행이 가능한 스마트스트림 IVT(무단변속기)를 결합한 차세대 파워트레인이 적용된다.


[사진] 르노삼성, QM3 RE S-에디션


현대차 관계자는 “베뉴는 세련되면서도 실용적인 삶을 추구하는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한 엔트리 SUV”라며 “1인 라이프 스타일에 최적화된 상품성을 갖췄다”고 설명했다.

급속히 확대되고 있는 국내 소형 SUV 시장에서 지존으로 평가받는 쌍용차 티볼리에 맞서 현대차와 기아차가 도전하는 형국이다. 과연 소비자들이 어떤 선택을 내놓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 쉐보레, 트랙스 레드라인 에디션


ysha@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볼보, 2025년까지 40% CO2 감소..전동화 전력 투구
  • 교복업계, 활동성·기능성에 집중..교복도 편안함이 대세!
  • 한국타이어, 겨울용 SUV 타이어 ‘윈터 아이셉트 X’ 출시..특징은?
  • 르노 마스터의 ‘조용한 흥행’..꾸준한 판매 상승세 ‘눈길’
  • BMW, 5시리즈 부분변경 계획..하이브리드 라인업 강화
  • 볼보, 전기차 ‘XC40’에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적용..‘주목’
  • 현대차 그랜저, 부분변경 앞두고 10% 할인 공세..K7에 ‘견제구’
  • 코나, 포드·마쓰다·다치아 제치고 소형 SUV 평가 1위..그 이유는?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83 배너
77 배너
75 배너
2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