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새차소개
목록

기사공유

페라리, F8 트리뷰토 출시..리터당 출력은 무려 185마력

페라리, F8 트리뷰토 출시..리터당 출력은 무려 185마력Ferrari
2019-07-18 15:53   읽음 773
[사진] 페라리, F8 트리뷰토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페라리의 최신 8기통 모델이 국내 시장에 출시됐다.

페라리는 18일 서울 남산 제이그랜하우스에서 F8 트리뷰토의 출시회를 갖고, 이날부터 공식 수입사인 FMK를 통해 판매에 돌입했다.

지난 3월 ‘2019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된 F8 트리뷰토는 올해까지 4년 연속 올해의 엔진상을 수상한 페라리의 V8 엔진 제조 노하우가 집약된 모델로, 최고출력 720마력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는 것이 특징이다.

공차중량은 이전 모델인 488 GTB 대비 40kg 가벼워졌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승차감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스포티함과 민첩성을 향상시켰으며, 공기역학 성능은 10% 개선됐다.

여기에 사이드 슬립 앵글 컨트롤 시스템을 업그레이드해 극한 주행 상황에서의 조작 편의성을 강화했다. F8 트리뷰토는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h까지 주파하는데엔 단 2.9초가 소요되며, 피오라노 트랙에서 1분 22.5초의 랩타임을 기록하며, 동급 최고 수준의 성능도 입증받았다.

[사진] 페라리, F8 트리뷰토


내외부 디자인은 고성능 퍼포먼스를 위한 공기역학적 제한사항들이 자동차의 디자인으로 재해석, 반영돼 디자인의 가치를 높였다. 488 피스타에서 처음 도입된 후 신형 모델에 맞게 재설계 된 S-덕트는 다운포스를 높여 빠른 스피드의 안정적인 주행을 선보이면서도 결정적인 라인을 강조해 페라리 고유의 스타일링 요소가 충분히 드러날 수 있도록 하는 데 집중했다.


실내의 경우 페라리 미드리어 엔진 베를리네타의 특징인 드라이버 중심의 콕핏 형태 운전석을 유지하면서 차세대 HMI(Human Machine Interface) 시스템을 도입해 더 깔끔하고 편리한 운전석 및 조수석 인터페이스를 갖췄다.

이날 출시 행사를 위해 내한한 디터 넥텔(Dieter Knechtel) 페라리 극동 및 중동지역 총괄 지사장은 “F8 트리뷰토는 페라리의 새로운 8기통 스포츠 모델로 전 세계 고객과 팬을 사로잡는 드림카가 될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며 “극강의 사용성과 독보적인 디자인, 혁신적인 기술 등 F8 트리뷰토를 통해 새로운 차원의 주행 경험을 한국 고객들에게 전달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부터 국내 판매에 돌입한 F8 트리뷰토의 가격은 구체적으로 확정되지 않았지만, 시작 가격은 약 3억원 중반대를 형성할 것으로 알려졌다.

shl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SUV 인기지만 이쿼녹스 감산 돌입하는 GM..왜?
  • [시승기] 디젤보다 가솔린이 제격인 대형 SUV..현대차 팰리세이드
  • 링컨, 7인승 SUV 에비에이터 출시 계획..BMW X5와 경쟁
  • 화승알앤에이, 베트남 ‘빈패스트’에 부품 공급..이머징 마켓 진출 ‘청신호’
  • BMW, 6시리즈 GT에 4기통 라인업 추가..가격 경쟁력 강화
  • 현대차, SUV ‘팰리세이드’ 美 시장에 내놓자마자 ‘인기’..판매대수는?
  • 中 신차 판매 ‘반토막’..현대기아차 이어 PSA도 생산 축소
  • 쌍용차, ‘가성비’ 키운 코란도 가솔린 출시..가격은 2256만원부터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83 배너
80 배너
76 배너
75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