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새차소개
목록

기사공유

현대차,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 출시..가격은 2754만~3599만원

현대차,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 출시..가격은 2754만~3599만원Hyundai
2019-07-22 09:13   읽음 2,965
[사진]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가 국내 시장에 출시됐다. 세계 최초로 능동제어 변속 기술을 적용하고 솔라루프 시스템을 더해 연료 효율을 극대화 한 점이 눈길을 끈다.

현대자동차는 22일 신형 쏘나타 기반의 친환경 모델인 쏘나타 하이브리드를 출시하고 이날부터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고 22일 밝혔다.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20.1km/h의 동급 최고 수준 연비와 솔라루프 시스템, 능동 변속제어 기술, 하이브리드 전용 디자인 등을 탑재해 상품 경쟁력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사진]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적용된 ‘솔라루프 시스템’은 야외에서 하루 6시간 충전 시 1년 기준 총 1300km의 추가 주행거리를 확보할 수 있다. 장기 야외 주차 등으로 인한 차량 방전을 예방하고, 독특한 디자인으로 유니크한 외관 이미지를 더하는 점도 강점이다.

능동 변속제어 기술(ASC, Active Shift Control)은 현대차가 독자 개발한 제어 로직을 통해 하이브리드 모터로 자동변속기를 초당 500회씩 초정밀 제어하는 기술로, 기존 하이브리드 차량 대비 30% 빠른 변속이 가능해져 주행 성능과 연비, 변속기 내구성 등을 동시에 높여준다.

외관 디자인은 기존 쏘나타의 이미지에 공력 성능을 향상하기 위한 요소들이 접목됐다. 그릴엔 크로스홀 패턴을 더했으며, 공력성능을 고려한 리어 스포일러 및 하이브리드 전요 ㅇ알로이 휠 등 친환경 모델만의 차별화된 디자인을 구현했다.

[사진]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


여기에 빌트인 캠, 현대 디지털 키, 음성인식 공조제어, 개인화 프로필 등 기존 쏘나타에 선보여진 바 있는 기능등도 동일하게 탑재돼 상품성을 향상시켰다. 전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이탈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하이빔 보조, 전방 차량 출발 알림 등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도 기본 적용됐다.

현대차는 여기에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PCA-R, Parking Collision-Avoidance Assist-Reverse) 기능을 동급 최초로 적용했다. 이는 주차 또는 출차 시 저속 후진 중 보행자 및 장애물과의 충돌이 감지되면 운전자에게 경고하고 차량의 제동을 제어하는 시스템으로, 제네시스 G90을 통해 선보여진 바 있다.

이외에도 현대차는 앞 유리와 운전석 및 조수석 문에 이중 접합 차음 유리를 탑재해 높은 정숙성을 구현했으며 배터리 패키징 최적화를 통해 기본 모델(가솔린)과 비슷한 수준의 트렁크 공간을 확보했다.


[사진]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쏠라루프)


파워트레인은 스마트스트림 G2.0 GDi 하이브리드 엔진과 전용 6단 자동변속기를 적용, 최고출력 152마력, 19.2kg.m의 최대토크를 갖췄으며, 20.1km/l의 복합연비를 갖췄다. 연비는 기존 하이브리드 모델 대비 10% 이상 향상된 기록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신형 쏘나타는 지난 5월과 6월에는 국내 판매량 1위를 달성하며 많은 고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며 “성능, 연비, 디자인 등이 강화된 또 하나의 스마트 모빌리티 디바이스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신형 쏘나타가 몰고 온 변화와 혁신의 바람을 이어감은 물론 중형 세단 시장에서 쏘나타의 입지를 더 강화시켜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스마트, 프리미엄, 프리미엄 패밀리, 프리미엄 밀레니얼, 인스퍼레이션 등 5종의 트림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스마트 2754만원, 프리미엄 2961만원, 프리미엄 패밀리 3130만원, 프리미엄 밀레니얼 3330만원, 인스퍼레이션 3599만원으로 책정됐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혼다, 영국·터키 등 유럽 이어 남미서도 생산 감축..그 이유는?
  • AK렌트카, 신차 장기렌트카·자동차리스·렌터카..30% 특가할인
  • 쌍용차, ‘가성비’ 키운 코란도 가솔린 출시..가격은 2256만원부터
  • 미니, 누적 생산 1000만대 돌파..60년만 기록
  • 폭스바겐, 소형 SUV 티록 카브리올레 공개..이보크 컨버터블과 경쟁
  • 기아차, 셀토스 인기 속 신형 스포티지 출시..‘시장간섭’ 극복할까?
  • 포르쉐가 전기차 타이칸에 적용할 최첨단 배터리 시스템은?
  • 다치아, 2천만원대로 즐기는 운전의 즐거움..산데로RS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78 배너
79 배너
24 배너
88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