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새차소개
목록

기사공유

람보르기니, 페블 비치서 아벤타도르·우라칸 에디션 공개

람보르기니, 페블 비치서 아벤타도르·우라칸 에디션 공개Lamborghini
2019-08-19 17:09   읽음 733
[사진]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VJ 63 로드스터 (출처 람보르기니)


[데일리카 표민지 기자] 람보르기니는 19일 이번 페블 비치 자동차 전시회(Pebble Beach Concours d’Elegance)에서 스페셜 에디션인 '아벤타도르 SVJ 63 로드스터'와 '우라칸 EVO GT'을 공개했다.

[사진]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VJ 63 로드스터 (출처 람보르기니)


먼저, 아벤타도르 SVJ 63 로드스터의 모델명에서 '63'은 람보르기니가 창설된 해인 1963년을 의미한다. 이 스페셜 에디션은 람보르기니의 퍼스널라이제이션(personalization) 프로그램에서 제작된 것으로, 이 프로그램은 기본적으로 아벤타도르 구매자들에게 거의 무한한 색상과 트림 옵션을 제공한다. 따라서 SVJ 63 로드스터 또한 8개 조합의 외관 및 실내 옵션과 특별한 배지가 제공된다.

[사진]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VJ 63 로드스터 (출처 람보르기니)


차량에는 6.5리터 V12엔진이 장착됐다. 최고출력 770마력, 최대토크 73.59kg.m의 파워를 발휘하며,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단 2.9초만에 주파가 가능하다. 최고속도는 약 350km/h이다. 차량은 단 63개만 생산될 예정이다.

[사진]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VJ 63 로드스터 (출처 람보르기니)


다음으로 우라칸 EVO GT는 북미 경주에서 우라칸의 우승을 축하하는 스페셜 에디션이다. 우라칸은 두 시즌 연속 데이토나 24시(24 Hours of Daytona)와 세브링 12시(12 Hours of Sebring)에서 우승을 한 바 있다. 따라서 차량 외관은 초록색과 오렌지 색상으로 마감됐다. 하지만 람보르기니의 맞춤 제작 프로그램 (Ad Personam)을 통해 다른 외관 마감 색상을 선택할 수도 있다.

[사진] 람보르기니, 우라칸 EVO GT (출처 람보르기니)


실내는 알칸타라로 마감됐으며, 우라칸 EVO GT에는 경주용 자동차와 동일한 V10 엔진이 탑재됐다. 차량은 북미에서만 제한적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사진] 람보르기니, 우라칸 EVO GT (출처 람보르기니)




[사진] 람보르기니, 우라칸 EVO GT (출처 람보르기니)


[사진] 람보르기니, 우라칸 EVO GT (출처 람보르기니)


pyomj@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고급차에 적용할..현대모비스가 개발한 통합제어 기술의 특징은?
  • 추석 연휴, 고향 가는 길 안전 운전을 위한 요령은...
  • [시승기] 팰리세이드의 저격수로 떠오른..기아차 모하비 더 마스터
  • [프리뷰] 마이바흐 심장 품은 G클래스..브라부스 G V12 900
  • 유럽시장 진출 준비로 분주한..‘어벤져스’ 꾸린 제네시스
  • 현대차, 작지만 매운맛 ‘i10 N라인’ 공개..특징은?
  • 맥라렌이 전기 슈퍼카를 선보이지 못하는 이유 살펴보니...
  • 현대차 그랜저, 월 1만대씩 팔리더니 ‘반토막’으로 뚝..왜?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83 배너
80 배너
76 배너
75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