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업계소식
목록

기사공유

쌍용차, 코란도 기반 전기 SUV 개발 박차..출시 임박(?)

쌍용차, 코란도 기반 전기 SUV 개발 박차..출시 임박(?)Ssangyong
2019-08-22 15:15   읽음 2,567
[사진] 쌍용차, 코란도 가솔린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쌍용차가 전기차 출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내년에는 코란도를 베이스로 한 전기 SUV가 소개될 것으로 전망된다.

22일 쌍용자동차 관계자는 “쌍용차의 전기차 개발 일정은 현재 차질없이 속도를 높이고 있다”며 “내년 초에는 한번 충전으로 약 400km 거리를 주행할 수 있는 전기차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쌍용차, 코란도 (2019 서울모터쇼)


쌍용차는 지난 2014년 콘셉트카 코란도C EV-R을 통해 전기차의 가능성을 테스트한 바 있다. 당시 내놓은 콘셉트카는 순수 전기차가 아닌 연료를 사용해 배터리를 충전시켜 활용하는 레인지 익스텐더(Range Extender) 방식이였으며, 배터리만으로 주행 가능한 거리는 150km에 불과했다.

이듬해인 지난 2015년에는 티볼리 EV-R을 선보인 바 있다. 이 역시 코란도C EV-R과 같은 레인저 익스텐더 방식으로 배터리만으로 주행 가능한 거리는 125km였다. 쌍용차는 이 두가지 모델을 기반으로 전기차 제작에 대한 노하우를 획득한 것으로 전해진다.

[사진] 쌍용차, 코란도 가솔린


업계 관계자는 “현재 국산 전기 SUV는 소형 SUV 위주로 출시돼 C세그먼트급인 코란도 전기차가 나올 경우 상당한 시장 경쟁력을 갖추게 될 것이다”고 내다봤다.


쌍용차 측은 순수 전기차 이외의 하이브리드차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에 대한 개발 계획은 고려하고 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쌍용차, 코란도 가솔린


쌍용차의 또 다른 관계자는 “쌍용차는 현재는 코란도 베이스의 전기차를 개발 중”이라며 “당장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및 하이브리드 모델에 대한 계획은 없다”고 말했다. 그는 또 “개발 중인 순수 전기차는 국내 시장 뿐아니라 수출까지 염두해 두고 있다”며 “현재 첨단 기술을 적용하는 등 완성도를 높여 개발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shl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벤츠, 비전 EQS 공개 계획..미리보는 신형 S클래스
  • 벤츠, 신형 A클래스 출시..가격은 3830만원
  • 美 교통연구소, “주행 보조 시스템..교통사고 최대 81% 경감”
  • 새롭게 바뀐 폭스바겐 로고..엠블럼 속 숨은 뜻은?
  • 33개국서 국내 면허로 운전 가능한..영문 운전면허증 발급
  • BMW, 신형 M2 하이브리드 출시 계획..전동화 라인업 강화
  •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하이브리드 라인업 추가 계획..슈퍼카도 전동화
  • 야마하뮤직, 입체 사운드 구현 사운드바 ‘YAS-109’ 출시..가격은?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78 배너
88 배너
79 배너
8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