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국제/해외
목록

기사공유

새롭게 바뀐 폭스바겐 로고..엠블럼 속 숨은 뜻은?

새롭게 바뀐 폭스바겐 로고..엠블럼 속 숨은 뜻은?Volkswagen
2019-09-10 10:01   읽음 809
[사진] 폭스바겐, 새로운 브랜드 디자인 및 로고 공개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폭스바겐이 2019 프랑크푸르트모터쇼를 통해 새로워진 로고를 공개했다. 한층 젊고 최신 분위기를 담아낸 새 로고는 디지털 중심으로 변화할 폭스바겐의 새로운 시대의 시작을 의미한다.

폭스바겐은 2019 프랑크푸르트모터쇼 첫 프레스데이 전날 뉴 폭스바겐(New Volkswagen)이라는 모토를 담은 새로운 브랜드 디자인과 로고를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고 10일 밝혔다.

폭스바겐은 이날 세계 최초로 공개된 로고를 발표하며 동시에 새로운 폭스바겐 시대의 포문을 여는 순수 전기차 ID.3를 발표했다.


폭스바겐의 미래는 전동화, 완벽한 연결성, 그리고 탄소 중립(carbon neutral)의 시대로 정리된다. 새로운 브랜드 로고로 폭스바겐은 보다 현대적이고 독창적인, 일관된 브랜드 경험을 만들어 낼 예정이다. 새롭게 선보이는 로고는 2차원의 평면 로고 디자인으로 더욱 선명해졌으며, 본질적인 요소만으로 완성되었다는 평이다.

[사진] 폭스바겐, 새로운 브랜드 디자인 및 로고 공개


폭스바겐의 위르겐 스탁만(Jürgen Stackmann) 세일즈, 마케팅 및 애프터세일즈 총괄 책임자는 “폭스바겐의 변화된 디자인은 새로운 시대의 시작을 의미한다”며 "새로운 브랜드 디자인과 함께 폭스바겐 브랜드의 지향점을 세계에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폭스바겐은 외부 기관에 위탁을 하는 업계의 일반적인 관행과 달리 새로운 브랜드 디자인을 내부 디자인팀과 마케팅팀의 공동 작업에 의해 개발했다. 특히 이를 위해 특별히 고안된 파워 콘셉트를 활용, 9개월이라는 기록적인 기간 내 전 부서의 협업을 통해 디자인을 확정했다.

또, 폭스바겐은 수십 년 동간 사용해온 광고속 내 남성의 음성을 이제는 여성의 음성으로 변경해 사용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대부분의 시장에서, 따뜻하고 기분 좋으며 당당한 음성이 폭스바겐을 대변할 것이라는 설명이다.

shl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김필수 칼럼] 한국GM·르노삼성·쌍용차의 위기..정부 대책은?
  • 벤틀리의 상징, 1929년형 ‘블로워’ 재생산..12대 한정 판매
  • A8 환경부 인증·출시 임박..디젤 라인업 벗어나는 아우디
  • 현대차가 공개한 전기 콘셉트카 ‘45’ 공개..디자인 특징은?
  • 전기차 배터리 시장서 ‘자중지란’에 빠진 한국..집안싸움 ‘격화’
  • 폭스바겐, 550km 주행거리 확보한 순수 전기차 ID.3 공개..‘눈길’
  • [프리뷰] 마이바흐 심장 품은 G클래스..브라부스 G V12 900
  • 예병태 쌍용차 대표, 생산현장 방문..“10년 연속 무분규 타결 감사”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
83 배너
80 배너
76 배너
75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