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소식
목록

기사공유

예병태 쌍용차 대표, 생산현장 방문..“10년 연속 무분규 타결 감사”

예병태 쌍용차 대표, 생산현장 방문..“10년 연속 무분규 타결 감사”Ssangyong
2019-09-11 09:43 680
[사진] 예병태 쌍용차 대표, 생산현장 방문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쌍용차가 경영진이 10년 연속 무분규 타결에 감사를 표하는 한편, 회사 정상화 동참을 당부했다.


쌍용자동차는 예병태 대표가 추석을 앞둔 지난 10일 평택공장을 방문, 명절 인사를 나누고 노고를 격려하는 등 열린 경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예 대표는 이날 “국내외 자동차 시장이 침체를 겪고 있는 상황에서 회사의 위기극복에 뜻을 모아 준 직원들에게 감사하다”며 “노사 간 충분한 공감과 대화를 통해 마련되는 내부의 선제적인 자구노력은 회사의 지속적인 성장 기반을 공고히 하는 원동력이자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예병태 쌍용차 대표, 생산현장 방문

특히, 국내 자동차 산업이 노사 갈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회사의 생존과 고용 안정을 위한 생존 경영에 모든 역량을 기울여야 한다는 데에 인식을 같이 하고, 올해 국내 자동차 업계 최초로 임금 협상에 합의함으로써 10년 연속 무분규 타결이라는 결과를 만들어준 것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예병태 대표는 지난 4월 취임 직후 평택공장 생산라인 방문을 시작으로 팀장, 현장감독자 등 직급별 및 사업장별로 CEO 간담회를 갖고 “제대로 소통하는 조직이 제대로 성과를 낼 수 있다”며 소통의 중요성을 언급한 뒤 임직원들과의 지속적인 커뮤니케이션 행보를 이어오고 있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기사]
배너78
배너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