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화제
목록

기사공유

독일차 벤츠·BMW·아우디·폭스바겐..반친화적 디젤차 판매 ‘싹쓸이’

URL 복사

독일차 벤츠·BMW·아우디·폭스바겐..반친화적 디젤차 판매 ‘싹쓸이’Audi
2020-07-03 19:03:02
아우디, A6 아반트 55 TFSI e 콰트로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벤츠, BMW, 아우디, 폭스바겐 등 독일 유명 브랜드들이 한국시장에서 질소산화물 등 1급 발암물질을 대거 배출해 반친화적 차량으로 꼽히는 디젤차 판매를 싹쓸이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브랜드들은 프리미엄 브랜드로서 한국 수입차 시장을 주도하는 등 국내 소비자들로부터 인기가 높다. 그러나 유독 한국시장에서는 친환경성과는 거리가 먼 디젤차 판매를 지속적으로 확산시키고 있다는 지적이 인다.


특히 폭스바겐은 글로벌 시장에서는 하이브리드차나 전기차 등 친환경차를 소개하고 있지만, 유독 한국시장에서 만큼은 플래그십 세단 아테온과 콤팩트 SUV 티구안, 대형 SUV 투아렉 등 100% 디젤 모델만 투입하고 있다.

폭스바겐 티구안

3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지난 6월 디젤차 판매 베스트셀링카 10위에는 메르세데스-벤츠, BMW가 각각 3개 모델, 아우디 2개 모델, 폭스바겐 1개 모델이 꼽혔다.


아우디의 비즈니스 세단에 속하는 A6 40 TDI는 6월 한달간 1600대가 신규등록돼 수입차 디젤 모델 중 베스트셀링카에 올랐다. 폭스바겐 티구안 2.0 TDI는 836대가 팔려 2위에 올랐으며, BMW 520d는 438대가 판매돼 3위를 기록했다.

BMW 뉴 5시리즈


또, BMW 520d xDrive는 340대(4위), 폭스바겐 티구안 2.0 TDI 4Motion 297대(5위), BMW 620d Gran Turismo 280대(6위), 아우디 소형 SUV Q3 35 TDI 273대(7위) 순을 나타냈다. 메르세데스-벤츠 CLS 300d는 256대(8위), 벤츠 E 220d 4Matic 255대(9위), 벤츠 S 350d 4Matic 236대(10위) 순으로 집계됐다.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수입 디젤차는 지난 6월 8221대가 등록돼 전년 동월의 6640대 대비 1581대가 증가했다. 수입 디젤차는 또 올해들어 지난 6월까지 총 3만7257대가 판매돼 전년 같은 기간의 3만2981대 대비 4276대가 증가된 것으로 나타났다.

E클래스


한편, 수소경제위원회에서 활동하고 있는 임기상 자동차시민연합 대표는 “디젤차는 질소산화물 등을 배출해 초미세먼지를 생성하는 등 1급 발암물질 제조기나 다름없다”며 “국내 자동차 소비자들도 차를 구매할 때에는 하이브리드차나 전기차, 수소전기차 등 친환경차량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지적했다.

ysha@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기사]
  • 캐딜락, 순수 전기 SUV 리릭(LYRIQ)
  • 스토닉 F/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