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차소개
목록

기사공유

람보르기니가 공개한 1만번째 아벤타도르..자동차 기술 ‘끝판왕’

URL 복사

람보르기니가 공개한 1만번째 아벤타도르..자동차 기술 ‘끝판왕’Lamborghini
2020-09-14 09:11:38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VJ 로드스터′


[데일리카 표민지 기자] 람보르기니는 최근 아벤타도르 1만대 판매 기록을 달성하며, 이를 기념하는 1만번째 아벤타도르를 공개했다.


람보르기니는 바닥과 조종석, 지붕을 결합한 카본 파이버 모노코크를 개발했으며, 이를 기반으로 2011년 출시된 아벤타도르는 성공을 이뤘다. 훌륭한 프레임에 6.5L V12 엔진이 탑재돼, 차량은 출시 당시 700마력 파워를 발휘했다. 그리고 ISR 반자동 변속기와 결합해 차량은 2.9초만에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주파할 수 있었으며, 최고 속도는 350km/h이다.

람보르기니, 1만번째 아벤타도르


그 이후로 람보르기니는 차량에 대한 연구 개발을 계속해 왔으며, 아벤타도르 SV, 아벤타도르 J, 아벤타도르 SVJ 등 수많은 특별한 모델이 제작됐다. 2018년에 공개된 아벤타도르 SVJ는 뉘르부르크링(Nurburgring) 코스를 6분 44초 97만에 완주하며 새로운 기록을 달성했다.

아벤타도르 SVJ


1만번째 아벤타도르는 그리지오(Grigio) 색상으로 마감된 SVJ 로드스터로 붉은 색과 검은 색으로 강조를 준 것이 특징이다. 차량은 태국 시장에 판매될 예정으로, 9년에 걸친 광범위한 디자인및 엔지니어링 기술의 정점이라고 할 수 있다.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한편, 이번 람보르기니의 업적은 슈퍼카들이 인기를 끌던 시대는 이제 끝났다는 것을 암시한다.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가 1만대 판매량에 도달하는데 걸리는 시간은 우라칸에 비해 두 배 더 걸렸으며, 몇 달전 1만대 판매량을 기록한 SUV모델 우르스에 비하면 4배가 더 걸렸다.

pyomj@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기사]
  • 현대차 4세대 투싼
  • 더 뉴 S 클래스